대구농협, 논 타작물 재배 지원사업 추진 연석회의 개최
대구농협, 논 타작물 재배 지원사업 추진 연석회의 개최
  • 이기동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22일 17시 4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23일 목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농협은 지난 21일 달성군청에서 ‘논 타작물 재배 지원사업’ 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한 연석회의를 개최했다.

대구농협은 지난 21일 달성군청에서 관내 읍·면 행정기관 실무자와 농협담당자 20명이 참석한 가운데 ‘논 타작물 재배 지원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한 연석회의를 개최했다.

‘논 타작물 재배 지원사업’은 논에 벼 대신 다른 소득작물 재배를 유도해 쌀 과잉문제를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조사료 및 쌀 이외의 자급률 제고를 목표로 정부에서 추진하고 있는 사업이다.

신청대상 작물은 무, 배추, 고추, 대파를 제외한 1년생 및 다년생 작물이고 지원금액은 품목에 따라 차등 지원하며 1㏊(약 3000평)당 평균 340만 원을 지원하고 있다.

신청은 6월 28일까지 해당 농지소재지의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접수하면 된다.

김도안 본부장은 “정부에서 농가소득 증대와 쌀 공급과잉 해결을 위해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사업인 만큼 지자체와 농협이 협력하여 목표를 달성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이기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기동 기자
이기동 기자 leekd@kyongbuk.com

서울 정치경제부장. 청와대, 국회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