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도민체전 현장실사단 김천시 방문
경북도민체전 현장실사단 김천시 방문
  • 박용기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22일 21시 5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23일 목요일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천을 방문한 제59회 경북도민체전 현장실사단이 경기장을 점검하고 있다. 김천시
2021년 개최되는 제59회 경북도민체전 현장실사단이 22일 김천시를 방문했다.

김점두 위원장 등 실사단 위원 9명은 이날 시청 회의실에서 도민체전 유치계획을 통해 김천시 개최의 당위성 및 숙박, 교통 등 준비상황에 대한 설명을 듣고 종합스포츠타운 등 경기장시설을 둘러봤다.

중국에서 열린 세계배드민턴선수권대회 국가대표팀 단장으로 2박 4일 일정을 마친 뒤 22일 새벽 귀국한 김충섭 김천시장은 휴식없이 곧바로 현장실사단을 맞으며 개최 의지를 보였다.

김 시장은 2006년 김천에서 열린 제87회 전국체전 당시 기획단장으로 성공적인 대회를 이끌었다.

김 시장은 “전국 최고 수준의 스포츠인프라와 뛰어난 접근성으로 매년 60개 이상의 국제 및 전국단위 대회를 개최하면서 쌓은 축적된 경험과 노하우로 2021년 경북도민체전을 역대 어느 대회보다 가장 성공적으로 개최하겠다”고 강조했다.

경북체육회는 유치의사를 밝힌 김천시와 예천군, 울진군에 대한 현장실사를 거쳐 7월께 도체육회 이사회를 통해 개최지를 최종 선정할 계획이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