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장미꽃 만발한 예천 다솜길에서 사랑을 꽃피워요
장미꽃 만발한 예천 다솜길에서 사랑을 꽃피워요
  • 이상만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23일 11시 3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23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미의 계절 5월을 맞아 예천군 예천읍 한천 다솜길에 형형색색 장미꽃이 만개했다.

예천읍(읍장 황병수)은 지난 2009년부터 한천산책로 다솜길에 ‘장미터널 명소화 조성’ 사업으로 길이 800m, 폭 3m, 높이 2.5m의 터널에 레드산드라 외 7종 3000여 그루의 장미꽃을 심고 가꾸어 최근 아름다움을 뽐내고 있다.

야간에도 장미터널을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정원등과 장식등이 은은하게 비춰주고 있어 낭만적인 분위기를 자아낸다.

또 장미터널 주변에는 높이 15m 규모의 남산공원 인공폭포, 야간 경관조명시설 등이 갖춰 효자마당, 음악분수, 남산 산책로와 이어져 휴식공간으로 이용 만족도가 높아 군민들의 발길이 잦다.

황병수 예천읍장은 “한천 산책로 장미터널 명소화를 통해 예천을 찾는 방문객들에게 볼거리와 소중한 추억을 제공해 다시 찾고 싶은 예천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장미터널 ‘다솜길’의 다솜은 사랑의 옛말이다. 장미 꽃말인 ‘사랑’의 의미를 부각한 길이다.

예천군 예천읍 한천산책로 다솜길에는 7종 3000여 그루에 형형색색 장미꽃이 만개했다.
다솜길과 이어지는 남산공원 인공폭포에는 장식등과 정원등이 은은하게 조형물을 비춰 낭만적이 분위기를 연출하고 있다.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상만 기자
이상만 기자 smlee@kyongbuk.com

경북도청, 경북지방경찰청, 안동, 예천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