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모전천 생태하천복원 성과 타 지자체 모법사례
문경시 모전천 생태하천복원 성과 타 지자체 모법사례
  • 황진호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25일 23시 1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25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시 진해구 이동 으뜸마을만들기추진위원회 벤치마킹 방문
22일 창원시 진해구 이동 으뜸마을만들기 추진위원회가 ‘주민과 함께하는 깨끗한 신이천 만들기’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생태하천 우수사례인 문경시 모전천을 견학하고 있다.
문경시의 전문성이 높은 생태하천 복원사업의 노하우가 타 지자체에서 벤치마킹하는 모범사례가 되고 있다.

문경시는 지난 2012년부터 모전천 생태하천 복원사업으로 소하천 수질개선, 생태복원·생태개선·생태회복과 주민공동체 회복 등을 역점을 두어 추진해 괄목할 만한 성과를 거두고 있다.

지난 22일 경남 창원시 진해구 이동 으뜸마을만들기추진위원회는 으뜸마을만들기의 일환으로 추진하는 ‘주민과 함께하는 깨끗한 신이천 만들기’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생태하천 우수사례인 문경시 모전천을 견학했다.

모전천은 도심을 가로지르는 하천으로 총 사업비 149억 원을 투입해 오염된 하천을 되살리려는 일환으로 시작, 콘크리트 구조물을 철거하고 생태하천으로의 복원을 통해 사업 시행전 BOD가 1.5mg/L로 오염된 하천에서 2018년 BOD가 0.5mg/L로 la등급(매우 좋음)의 맑은 하천으로 거듭났다.

22일 창원시 진해구 이동 으뜸마을만들기 추진위원회가 ‘주민과 함께하는 깨끗한 신이천 만들기’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생태하천 우수사례인 문경시 모전천을 견학하고 있다.
창원시 진해구 이동 김종은 동장은 “주민들에게 매우 유익한 우수사례 견학이 됐으며, 생태하천 복원사업 추진과정에 대해 쉽게 이해할 수 있었고 주민들의 반응도 좋아 우리 시의 사업추진에 많은 도움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문경시 관계자는 “앞으로 더욱 체계적인 모전천 관리를 통해 깨끗한 하천환경을 조성하고 더 나아가 주민의 쾌적한 생활환경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타 지자체 및 지역주민과 지속적으로 정보를 공유해 사랑받는 공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황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진호 기자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