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시원·청청한 영덕 메타세콰이 숲길
[포토] 시원·청청한 영덕 메타세콰이 숲길
  • 이은성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26일 21시 0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26일 일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경북지역은 최근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이후로 연일 30도를 웃도는 뜨거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다. 26일 영덕군 영해면 벌영리 메타세콰이 숲길을 찾은 관광객들이 쭉쭉 뻗은 나무그늘속에서 깨끗한 공기를 마시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대구 경북지역은 최근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이후로 연일 30도를 웃도는 뜨거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다. 26일 영덕군 영해면 벌영리 메타세콰이 숲길을 찾은 관광객들이 쭉쭉 뻗은 나무그늘속에서 깨끗한 공기를 마시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대구 경북지역은 최근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이후로 연일 30도를 웃도는 뜨거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다. 26일 영덕군 영해면 벌영리 메타세콰이 숲길을 찾은 관광객들이 쭉쭉 뻗은 나무그늘속에서 깨끗한 공기를 마시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대구 경북지역은 최근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이후로 연일 30도를 웃도는 뜨거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다. 26일 영덕군 영해면 벌영리 메타세콰이 숲길을 찾은 관광객들이 쭉쭉 뻗은 나무그늘속에서 깨끗한 공기를 마시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대구 경북지역은 최근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이후로 연일 30도를 웃도는 뜨거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다. 26일 영덕군 영해면 벌영리 메타세콰이 숲길을 찾은 관광객들이 쭉쭉 뻗은 나무그늘속에서 깨끗한 공기를 마시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대구 경북지역은 최근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이후로 연일 30도를 웃도는 뜨거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다. 26일 영덕군 영해면 벌영리 메타세콰이 숲길을 찾은 관광객들이 쭉쭉 뻗은 나무그늘속에서 깨끗한 공기를 마시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대구 경북지역은 최근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이후로 연일 30도를 웃도는 뜨거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다. 26일 영덕군 영해면 벌영리 메타세콰이 숲길을 찾은 관광객들이 쭉쭉 뻗은 나무그늘속에서 깨끗한 공기를 마시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대구 경북지역은 최근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이후로 연일 30도를 웃도는 뜨거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다. 26일 영덕군 영해면 벌영리 메타세콰이 숲길을 찾은 관광객들이 쭉쭉 뻗은 나무그늘 속에서 맑은 공기를 마시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

이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은성 기자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경북일보 사진기자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