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병무청, '음주운전자 검거 기여' 영천경찰서 사회복무요원 2명 표창
대구경북병무청, '음주운전자 검거 기여' 영천경찰서 사회복무요원 2명 표창
  • 전재용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27일 06시 5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27일 월요일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찰 중 음주 운전자 검거에 힘쓴 영천경찰서 소속 김승완(20·왼쪽), 허성진(21) 사회복무요원. 대구경북지방병무청
초등학교 주변을 순찰하던 사회복무요원들이 음주 운전자 검거에 힘쓴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26일 대구경북지방병무청에 따르면 주인공은 영천경찰서 소속 허성진(21), 김승완(20) 사회복무요원이다.

두 사회복무요원은 지난달 25일 지역 내 초등학교 주변을 순찰하던 중 술에 취해 초등학생들에게 행패를 부리는 A씨를 발견했고 현장으로 달려가 제지했다.

사회복무요원을 경찰로 착각한 A씨는 현장에서 벗어나 자신의 승용차를 타고 도주했지만, 두 사회복무요원이 즉시 112에 신고했고 출동한 경찰에 의해 검거됐다.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194%인 것으로 드러났다.

대구경북지방병무청은 맡은 임무에 충실한 허성진, 김승완 사회복무요원에게 표창을 수여하고, 복무기관에 특별휴가를 요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정창근 청장은 “병역의무를 성실히 이행한 사회복무요원이 자긍심을 갖고 성실히 복무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전재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재용 기자
전재용 기자 jjy8820@kyongbuk.com

경찰서, 군부대, 교통, 환경, 노동 및 시민단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