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 녹전면 야산 불…4ha 태우고 12시간 만에 진화
안동시 녹전면 야산 불…4ha 태우고 12시간 만에 진화
  • 오종명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27일 11시 3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27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 오후 5시 46분께 안동시 녹전면의 야산에서 불이 났다.
26일 오후 5시 46분께 안동시 녹전면의 야산에서 불이 나 임야 4.7㏊를 태우고 12시간 만에 꺼졌다.

불은 27일 오전 6시 35분께 비가 내리면서 완전히 꺼졌으며 인명피해는 없었다.

불이 나자 안동시와 소방당국 등은 헬기 5대, 소방차 등 18대, 소방인력 230명을 투입해 진화에 나섰다.

안동시와 소방당국은 인근 주민이 묘지 근처에서 개미굴을 태우다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오종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오종명 기자
오종명 기자 ojm2171@kyongbuk.com

안동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