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미래차 혁신기술 선점 집중
경주시, 미래차 혁신기술 선점 집중
  • 황기환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27일 17시 0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28일 화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량용 첨단소재 성형가공 기술 고도화 센터 토론회 가져
부품 경량화·내구성 중대 기술지도 등 전문기업 지원·육성
경주시는 27일 영상회의실에서 경주시 산업발전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경주시는 27일 영상회의실에서 차량용 첨단소재 성형가공 기술 고도화 센터의 건립 방향을 논의하는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는 산업통상자원부가 공모한 2020년도 스마트 특성화 기반구축 사업에 최종 선정된 ‘차량용 첨단소재 성형가공 기술 고도화 센터 건립사업’의 효율적인 추진과 향후 지역산업발전, 기업지원을 아우르는 센터 설립을 위해 마련됐다.

간담회에는 주낙영 시장, 김석기 국회의원, 윤병길 시 의장, 도의원, 최순호 상공회의소 회장, 이재훈 경북테크노파크 원장, 이득순 경주시 여성기업인 회장 등 지역의 주요 기업지원기관 및 기업체 대표가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지역 산업 발전과 향후 건립될 차량용 첨단소재 성형가공 기술 고도화 센터의 건립 방향에 대해서 심도 깊은 토론을 진행했다.

경주시에 건립될 예정인 ‘차량용 첨단소재 성형가공 기술 고도화 센터’는 경북지역 자동차 부품 생산의 절반을 담당하고 있는 경주시 일원에 자동차 부품의 경량화와 내구성 증대를 위한 기술지도와 신뢰성 평가를 지원하는 사업으로서 경주시 최초의 기업지원센터이다.

이 센터에는 전문장비 13종과 지원인력을 확보해 기업지원 및 전문기업을 육성할 계획이며, 향후 전기차, 수소차 등 미래 친환경 자동차 시장을 선점해 나가기 위한 기업지원 사업을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주낙영 시장은 “이번 간담회는 기업의 의견을 듣고 이를 바탕으로 기업이 정말 필요로 하는 기업지원기관을 만들어 나가기 위한 중요한 과정”이라면서 “경북테크노파크와 적극적인 협력을 통해 기업이 필요로 하는 기업지원기관을 설립, 경주를 미래 자동차 산업의 핵심도시로 성장시켜 울산·경북·대구를 연결하는 중심도시로 경북권 전체의 산업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