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일보 2019년 춘계 새경북포럼 친선골프대회 성료
경북일보 2019년 춘계 새경북포럼 친선골프대회 성료
  • 이상만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01일 11시 5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01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내 23개 시·군 포럼위원 54명 참가…경주CC서 열려
31일 오전 11시 경주시 북군동 경주CC에서 경북일보 2019년 춘계 새경북포럼친선골프대회가 성황리에 개최됐다. 사진은 경북일보 한국선 사장(왼쪽)이 72타를 친 최저타 메달리스트 함동호 예천위원에게 트로피를 전달하고 있다.
31일 오전 11시 경주시 북군동 경주CC에서 경북일보 2019년 춘계 새경북포럼친선골프대회가 성황리에 개최됐다. 사진은 경북일보 한국선 사장(왼쪽)이 신페리온 우승 정학수 경주위원(77타, HD 6, 71)에게 트로피를 전달하고 있다.

경북일보 ‘2019년 춘계 새경북포럼 친선골프대회’가 31일 오전 11시 경주시 북군동 경주CC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새경북포럼 골프회(회장 최길동)가 주관한 이 대회는 경북도내 23개 시·군의 포럼 위원 54명(15팀)이 참가했다.

또한 천하장사 출신 이태현 용인대 교수와 김재출 글로리어스엔터테인먼트 대표, 최완일 펠다아이투씨 아시아 총괄대표가 특별게스트로 참가해 씨름발전 및 한류를 통한 경북 문화발전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대회는 최저타 메달리스트와 신페리온 방식의 우승, 준우승 3위, 롱케스트 니어리스트로 구분해 시상했다.

메달리스트에는 72타를 친 함동호 예천 위원과 우승에는 정학수(77타, HD 6, 71) 경주 위원이 거머쥐었다. 준우승에는 도기욱 위원 (76타, HD 4.8), 3위에는 조성욱 (77타, HD4.8) 위원이 차지했다.

롱케스트에는 280m 친 이상만 경북일보 차장, 공을 홀컵에 가장 가까인 붙인 니어리스트에는 조현일(1m) 경산 위원이 기록했다.

경북일보 한국선 사장은 “새경북포럼을 통해 경북일보가 더 성장하고 발전해 나가고 있어 늘 위원님들께 감사한 마음”이라며 “경북일보 인터넷뉴스‘경북닷컴’이 대한민국 지역신문 전국 2위, 경북·대구 1위의 위상 제고에 힘입어 더욱 알찬 기사로 독자에게 다가가고 포럼위원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일상의 작은 소식 하나라도 놓치지 않는 언론사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31일 오전 11시 경주시 북군동 경주CC에서 경북일보 2019년 춘계 새경북포럼친선골프대회가 성황리에 개최됐다. 사진은 경북일보 한국선 사장과 천하장사 출신 이태현, 새경북포럼 골프회 최길동 회장, 조현일 위원이 대회 시타를 하고 있다.
31일 오전 11시 경주시 북군동 경주CC에서 경북일보 2019년 춘계 새경북포럼친선골프대회가 성황리에 개최됐다.
31일 오전 11시 경주시 북군동 경주CC에서 경북일보 2019년 춘계 새경북포럼친선골프대회가 성황리에 개최됐다. 사진은 특별 게스트로 참가한 이태현 천하장사(왼쪽 네번째)와 새경북포럼 영주시 여성위원들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새경북포럼골프회 최길동 회장은 “위원님들이 푸른 잔디 위에서 땀을 흘리며 건강과 함께 동료애를 느낄 수 있는 알찬 시간이 되었고 무탈하게 경기를 마칠 수 있어서 기뻤다”며 “다음 대회에서는 경북도내 23개 시·군의 위원님들이 더 많이 참여할 수 있도록 대회를 더 풍성하게 알차게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상만 기자
이상만 기자 smlee@kyongbuk.com

경북도청, 경북지방경찰청, 안동, 예천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