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아우노와 53억원 투자유치 업무협약 체결
영천시, ㈜아우노와 53억원 투자유치 업무협약 체결
  • 권오석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02일 16시 5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03일 월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탕수수 농장 구축·제품 생산…34명 신규 일자리 창출 등 기대
영천시는 (주)아우노와 투자유치 MOU를 체결했다.
영천시 청통면 신학리 일원에 사탕수수 체험 농장과 정제기술을 활용한 제품을 생산하는 업체가 들어설 전망이다.

시는 지난달 31일 사탕수수를 이용해 당제품을 생산하는 ㈜아우노(대표 권재원)사와 투자유치 MOU를 체결했다.

시 관계자에 따르면 ㈜아우노社는 청통면 신학리 일원 3100여평 부지에 총 53억을 투자하고 신규인력 34명을 고용, 사탕수수 체험 농장과 정제기술을 활용한 제품을 생산할 계획이라는 것.

특히 아우노사는 비정제 사탕수수당을 생산하는 회사로, 지난 5월 6일 ‘한-콜롬비아 FTA 3주년 기념 비즈니스 파트너쉽’에서 콜롬비아와 5천만불 규모의 기술이전 협약을 체결해 새로운 도약기를 맞은 글로벌기업이다.

이와 관련해 ㈜아우노는 현재 사탕수수 정제 자동화 설비를 영천에 구축하고 고용인력을 확충해 제품생산 및 납품 물량을 늘려간다는 계획과 함께 국내 유일의 사탕수수 농장 마케팅 전략을 펼칠 예정이다.

시는 이번 MOU체결로 인해 신규산업 진입과 일자리 창출에 크게 기여함은 물론 도농복합도시인 지역의 6차산업 전진기지이자 식품클러스터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기문 시장은 “영천의 편리한 교통, 인력수급 등 우수한 투자조건을 활용해 기술력을 가진 강소기업들이 지역에 투자하고 성장해나갈 수 있도록 기업환경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또 시에서는 투자지원제도를 확대하고 지원장벽을 낮추는 한편 장기간 불황에 침체된 중소기업들의 투자를 촉진시키고 초기 투자 기업들의 부담을 완화하는 정책을 펼치고 있다고 덧붙였다.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오석 기자
권오석 기자 osk@kyongbuk.com

영천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