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환 추기경 추모 창작뮤지컬 ‘밥처럼 옹기처럼’ 공연
김수환 추기경 추모 창작뮤지컬 ‘밥처럼 옹기처럼’ 공연
  • 이만식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03일 16시 1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04일 화요일
  • 1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오후 2시·5시…군위문화예술회관 공연장

김수환 추기경(1922-2009)을 추모하는 창작 뮤지컬 ‘밥처럼 옹기처럼’이 오는 15일 추기경의 생가가 있는 경북 군위군에서 첫선을 보인다.

추기경을 소재로 한 뮤지컬이 제작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 뮤지컬은 김 추기경이 선종한 지 10주기가 되는 올해 종교와 당파를 초월해 온 국민으로부터 존경을 받았던 김 추기경을 추모하고 ‘서로 밥이 되어 주라’는 김 추기경의 가르침을 되새기기 위해 기획됐다.

군위군·경상북도가 후원하는 이 뮤지컬은 15일 오후 2시, 5시 두 차례 군위 삼국유사 교육문화회관 대공연장에서 공연된다.

‘밥처럼 옹기처럼’은 가난한 옹기장수의 막내로 태어난 김 추기경의 생애를 담은 전기적 뮤지컬로, 서막과 피날레 및 공연 배경을 영상작품으로 구성한 것이 특징이다.
 

뮤지컬 순서로는 서막(Overture) 영상과 함께 △1장, 그 가난한 옹기처럼 △2장, 나라를 위하는 사랑 △3장, 아버지 같은 따뜻한 사랑 △4장, 낮은 자들을 위한 사랑 △5장, 모두를 위한 밥, 그리고 마지막 부분에 관객들과 ‘등대지기’ 합창, 피날레(Finale) 영상으로 마무리된다.

출연진들은 오디션을 통해 선발했고, 김 추기경 역은 뮤지컬 ‘기적 소리’, ‘왕의 나라’, ‘레미제라블 두 남자 이야기’, ‘황태자 루돌프’ 등에 출연한 배우 정태준 씨가 맡았다.

이번 공연은 사전 예약 접수(070-8805-0520)를 통해 무료로 진행된다.

이와 함께 오는 6일부터 15일까지 김수환 추기경 사랑과 나눔공원에서는 김 추기경의 생전 모습을 담은 다큐멘터리 사진전 ‘고맙습니다. 서로 사랑하세요’도 열린다.

김영만 군위군수는 “생가가 있는 군위에서 김 추기경의 선종 10주기를 기념하고 생전 철학인 사랑과 나눔의 정신을 더욱 기리고 계승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이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만식 기자
이만식 기자 mslee@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