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원예농협, 상주 곶감 유럽 진출…네덜란드에 1.3t 수출
원예농협, 상주 곶감 유럽 진출…네덜란드에 1.3t 수출
  • 김성대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04일 21시 4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05일 수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주시 원예농협(조합장 이한우) 전정에서 곶감농가 회원과 시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네널란드 첫 수출 기념행사가 펼쳐지고 있다.
상주 곶감이 처음으로 유럽 수출길에 올랐다.

4일 상주시에 따르면 상주시 원예농협은 네덜란드에 수출하는 상주 곶감 1.3t(3000여만원)을 선적했다.

지난 3월 네덜란드에 곶감 막걸리는 수출했지만, 곶감 유럽시장 진출은 처음이다.

상주시는 유럽시장 공략을 위해 지난해 12월 스페인 마드리드와 네덜란드 로테르담에 해외홍보관을 설치했다.

시는 곶감 막걸리에 이어 곶감까지 수출하면서 상주지역 농특산물의 유럽시장 진출이 늘어날 것으로 기대했다.

곶감류에 대한 해외바이어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고 한다.

지난해부터 태국, 미얀마, 뉴질랜드 등 바이어들의 곶감과 감말랭이 수입 문의가 잇따르고 있다.

윤해성 상주시 유통마케팅과장은 “곶감을 글로벌 브랜드로 만들기 위해 해외 홍보를 강화하고 있다”며 “상주 농특산물의 우수성을 널리 알려 수출을 더욱 늘릴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성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성대 기자
김성대 기자 sdkim@kyongbuk.com

상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