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교육청, 고3 무상교육·교실에 고급 무선청소기 보급
대구교육청, 고3 무상교육·교실에 고급 무선청소기 보급
  • 김현목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06일 19시 0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07일 금요일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경 4064억원 증액
하반기 대구지역 고등학교 3학년 무상교육이 실시 되고 각 교실에 가정용 고급형 무선청소기가 보급된다.

대구시교육청은 이 같은 내용이 담긴 ‘2019년 제1회 추경예산안’을 편성, 5일 대구시의회에 냈다.

이번 추경 예산안은 본예산보다 4064억 원(12.5%)이 증액된 3조 6692억 원으로 추경예산으로는 역대 최대 규모다.

세입 재원은 교육부의 지방교육재정교부금 추가 3935억 원과 지방자치단체의 비법정이전수입 38억 원, 지난해 이월금 85억 원 등이다.

중점 편성 방향은 미래지향적이고 쾌적한 배움터 조성을 위한 학교 공간 혁신 사업, 교실 무선청소기 보급, 다목적강당 증축 등 교육환경개선, 고교 무상교육 시행, 지방교육재정 건전성 제고를 위한 지방채 상환에 중점을 뒀다.

우선 획일적인 교실환경에서 탈피하고 창의적 사고력을 키우기 위해 다양한 유형으로 학교 공간을 혁신한다.

이에 따라 지난해부터 추진 중 있는 초·중등 미래교실 구축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병설 유치원을 포함한 교실단위와 건축 후 30년 이상 된 학교단위의 학교공간혁신 사업에 43억 원이 소요될 것으로 보인다.

미세먼지로부터 안전하고 교실을 만들기 위해 무선 진공청소기 보급에 23억 원을 추가로 편성했다.

당초 19억 원의 예산을 포함하면 총 42억 원으로 모든 학교에 보급돼 있는 기존의 업소용 유선청소기를 대체, 초등학생도 손쉽게 사용할 수 있는 ‘가정용 고급형 무선청소기’를 보급한다.

체험중심의 교육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수련시설 개선에 8억 원, 창의융합교육원 내 수학체험센터 구축과 체험실 안전장비 설치에 3억 원, 글로벌교육센터 도서와 교구 확충에 2억 원을 반영했다.

석면교체, 내진보강, 옥상방수 등 노후시설개선, 체육시설개선 등 안전강화와 교육환경개선 사업도 310억 원이 추가로 투입된다.

고교 무상교육에 126억 원을 편성, 올해는 2학기부터 고등학교 3학년을 대상으로 시행하며 2020년 고2·3학년, 2021년에는 전 학년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강은희 교육감은 “안전하고 쾌적한 교육환경에서 더 나아가 학생들이 꿈을 만들어가는 배움의 공간을 혁신적이면서도 지속가능한 공간으로 조성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현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현목 기자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대구 구·군청, 교육청, 스포츠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