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장년층 추억 소환 '7080얄개들의 복고축제' 경주 개최
중장년층 추억 소환 '7080얄개들의 복고축제' 경주 개최
  • 황기환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06일 19시 0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07일 금요일
  • 1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오후 2시 보문단지 내 한국대중음악박물관
중장년층 맞춤형 관광프로그램인 ‘7080얄개들의 복고축제’가 7일 경주보문단지 내 한국대중음악박물관에서 열린다
최근 복고가 새로운 관광트렌드가 되면서 1960~80년대 다양한 콘텐츠를 활용해 중장년층의 추억을 소환할 수 있는 ‘7080얄개들의 복고축제’가 천년고도 경주에서 열린다.

중장년층 감성여행프로그램인 ‘7080얄개들의 복고축제’는 (사)신라문화원 주최로 이달부터 10월까지 열리며, 첫 행사로 7일 오후 2시 보문단지 내 한국대중음악박물관에서 진행된다.

특히 이날 첫 번째 행사는 ‘경주-포항권역’ 1박2일 일정으로, 서울·경기·충청권에서 활동하고 있는 진향란·장소미·순향노래교실 회원 300여명 등 관광객 500여명이 참가한다.

복고축제는 참가자들이 추억의 교복과 그 시절 ‘촌티’ 복장을 입고 포토 존에서 사진을 찍을 수 있으며, 코미디언 김명덕 씨의 사회로 참가자 장기자랑, 젊은 미소로 잘 알려진 건아들, 후니용이 등 초대가수 공연에 이어 마지막으로 전체가 디스코를 추는 청춘나이트가 펼쳐진다.

행사를 주관한 신라문화원 진병길 원장은 “독일파견 광부, 간호사, 중동 산업역군, 월남전 참전 등 50~70대는 대한민국 산업화 토대를 만들어준 고마운 세대들이다”면서 “축제에 참가한 시간만큼은 경주에서 아련한 옛 추억을 찾아보는 의미 있는 시간이 됐으면 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7080얄개들의 복고축제’는 한국관광공사 주최로 열린 2019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관광콘텐츠 공모사업 중 5권역에서 선정된 사업이다.

10월까지 총 5회에 걸쳐 진행될 이 축제는 경주에서의 추억을 가지고 있는 학교 동창회, 졸업생 부부동반, 중장년층 카페, 블로그 회원, 대규모 단체나 기업연수, 회갑여행을 떠나고자 하는 중장년층을 대상으로 특별히 7080콘서트도 함께 개최한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