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지역 건설업체 하도급 참여율 높였다
영주시, 지역 건설업체 하도급 참여율 높였다
  • 권진한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09일 16시 3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0일 월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말 87%로 작년 8월 대비 24% 상향…공문 발송 등 노력 성과
영주시청 전경
영주시가 지역 건설업체 하도급 참여비율을 높이기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가운데 하도급 비율이 큰 폭으로 높아지는 등 상당한 성과를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9일 영주시에 따르면 시가 발주한 종합공사의 연도별 신규 하도급계약현황을 조사한 결과 지난해 8월말 기준 전체 하도급 계약금액 대비 지역업체 하도급 계약금액 비율이 63.0%였으나 올해 5월 말에는 87.4%로 24.4%나 높아진 것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는 영주시가 지난해 9월부터 지역 건설업체 하도급 참여 확대를 위해 종합공사 낙찰자 통보 시 시공업체에 지역업체 하도급을 적극 권장하는 공문을 발송하고 공사 착공 전 시공업체와 면담 및 사업별로 하도급 관리카드를 작성·관리하는 등 공사 초기단계부터 현장과의 소통으로 자발적인 지역하도급을 유도한 결과다.

특히 시는 외지 수주가 늘어나는 시점에 하도급 및 자재, 인력이 외지로 유출된다면 지역경기가 많이 위축될 것을 감안한 대책으로 건설업이 고용과 생산유발효과가 높은 만큼 연말까지 지역업체 하도급 참여율이 안정화되도록 지속적으로 관리해 나갈 계획이다.

이와 함께 지역 건설자재와 장비 사용 확대, 지역 인력 채용 등을 집중 관리로 지역건설경기 활성화에 최선을 다해 나갈 방침이다.

안동국 회계과장은 “지금의 성과에 만족하지 않고 대형건설공사 및 공장증설에 지역건설근로자, 지역 생산자재 및 장비를 우선 채용·사용을 지속 건의하고 우수한 지역건설업체가 하도급 등 공사에 참여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진한 기자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