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 풍산읍 안동교도소 인근서 1t 화물트럭 전복…80대 운전자 중상
안동시 풍산읍 안동교도소 인근서 1t 화물트럭 전복…80대 운전자 중상
  • 이정목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0일 16시 4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0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오후 3시께 안동시 풍산읍 34번 국도 안동교도소 인근에서 1t트럭이 전복돼 80대 운전자가 크게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도로 위에 토마토가 뒹굴고 있다.

10일 오후 3시께 안동시 풍산읍 34번 국도 경북도청 방면에서 안동 방면으로 향하던 1t 화물트럭이 안동교도소 인근에서 전복돼 운전자 A씨(80)가 부상을 입고 일대 교통이 한때 마비됐다.

이 사고로 운전자 A씨가 크게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으며, 화물차에 실려 있던 토마토가 도로 위로 쏟아져 교통이 마비되기도 했다.

경찰은 A씨의 졸음운전 여부 등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 중이다.
 

이정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정목 기자
이정목 수습기자 mok@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