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칠곡IC 네거리 금속 부품 떨어져 교통 불편
[포토] 칠곡IC 네거리 금속 부품 떨어져 교통 불편
  • 김현목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0일 19시 1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1일 화요일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오후 1시 54분께 대구시 북구 칠곡IC 네거리에서 2.5t 화물차에 실려있던 길이 15㎝가량의 금속 부품 1000여개가 도로에 쏟아졌으나 인명피해는 없었다. 하지만 현장을 지나던 다른 운전자들은 차선 일부를 사용하지 못하는 등 불편을 겪었으며 이날 오후 2시 20분께 현장정리가 마무리됐다. 대구지방경찰청
10일 오후 1시 54분께 대구시 북구 칠곡IC 네거리에서 2.5t 화물차에 실려있던 길이 15㎝가량의 금속 부품 1000여개가 도로에 쏟아졌으나 인명피해는 없었다.

하지만 현장을 지나던 다른 운전자들은 차선 일부를 사용하지 못하는 등 불편을 겪었으며 이날 오후 2시 20분께 현장정리가 마무리됐다.

김현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현목 기자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대구 구·군청, 교육청, 스포츠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