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문경, 소외계층 노후 전기시설 교체 봉사활동
문경, 소외계층 노후 전기시설 교체 봉사활동
  • 황진호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0일 21시 1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1일 화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상북도가 주최하고 문경시와 전기기술인협회 경북서도회(회장 남시욱) 주관으로 소외계층 노후 전기시설 교체 봉사활동이 지난 4일 자원봉사자와 공무원 등 45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실시됐다

이 사업은 2011년 시작으로 지난해까지 232가구를 지원했고, 올해는 문경지역 서민층 47가구(호계면, 산북면)를 대상으로 가구당 16만5000원의 재료비 예산을 지원하여 노후한 배선용 차단기, 전선, LED 조명등 교체, 수용가 안전을 위한 고감도 누전차단기를 설치해 전기화재 예방에 중점을 두었다.

김현식 일자리경제과장은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소외계층의 에너지 복지사업을 위해 무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적극 참여해 주신 회원분들께 고마움을 전하며, 봉사활동 시 발생 될 안전사고 예방에 주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황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진호 기자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