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막걸리협회 "종량세 전환 환영"
한국막걸리협회 "종량세 전환 환영"
  • 이만식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1일 16시 4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2일 수요일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통주 발전·경쟁력 확보 기대
주류과세 체계의 개편에 관한 공청회. 한국막걸리협회
‘한국막걸리협회’는 주류 과세체계 개편과 관련해 기존의 종가세에서 종량세로 전환하는 기획재정부의 확정방안 발표에 대해 막걸리에 부과되는 주세 액에는 큰 변화가 없어 긍정적으로 보는 바이며, 다양한 고품질의 막걸리 개발을 통한 소비시장 활성화와 국산 쌀 및 지역 농산물 사용 확대 등 한국 전통주 산업의 발전을 기대해 볼 수 있다고 11일 밝혔다.

한국막걸리협회 남도희 사무국장은 “종가세 체계 안에서 부과되는 세금이 출고 가격 기준이어서 고품질원료 사용 및 용기개발이 제한적이었으나 이번 세제개편 발표로 용량(리터) 기준으로 전환되므로 고품격의 전통주 막걸리 개발과 품질향상에 힘을 얻게 되고 소비자들의 다양한 음주문화에 부응하는 측면에서 환영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개편 논의 과정에서 막걸리형 기타주류 세율 및 유통·판매와 전통주 경감세율 출고량 주종별 확대, 지역특산주 원재료 지역 규제 완화 등의 실질적인 규제 개혁을 통해 전통주의 경쟁력 확보가 필요하다고 했다.

더불어 개편에 제외된 약주, 청주, 과실주, 증류주, 기타주류도 수입 주류와의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규제 개혁 및 경쟁력 강화 지원을 통해 향후 종량세로 유도 전환되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만식 기자
이만식 기자 mslee@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