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예술의전당 레퍼토리 ‘2시의 콘서트-궁전의 여인들’ 공연
경주예술의전당 레퍼토리 ‘2시의 콘서트-궁전의 여인들’ 공연
  • 황기환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1일 17시 0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2일 수요일
  • 1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음달 24일 오후 2시 원화홀…오는 14일 티켓 오픈
경주예술의전당 대표 레퍼토리 사업인 ‘2시의 콘서트’ 두 번째 시리즈로 ‘궁전의 여인들’이 다음달 24일 무대에 오른다. 사진은 창작극 ‘궁전의 여인들’ 공연 모습.
(재)경주문화재단은 경주예술의전당 대표 레퍼토리사업 ‘2시의 콘서트’의 올해 두 번째 시리즈로 다음 달 24일 오후 2시 원화홀에서 웰메이드 창작극 ‘궁전의 여인들’을 올린다.

이번 공연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의 ‘2019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된다.

경주문화재단은 이 지원사업의 선정을 통해 지난해 초연 이후 국내 다수의 연극제에서 수상한 화제작 연극 ‘궁전의 여인들’을 선보인다.

이를 통해 지역별 문화 격차를 줄이고 지역민의 문화향유를 확대하는 기회가 마련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연극 ‘궁전의 여인들’은 지난해 제18회 포항바다국제연극제에서 3관왕(단체 금상, 여자연기대상, 남자 최우수연기상), 제6회 서울연극인대상에서 2관왕(무대디자인상, 연기상)을 수상해 평단과 관객 모두 호평을 받은 작품이다.

1999년 서울의 한 변두리 음악다방인 ‘궁전다방’을 배경으로 하는 창작 연극으로 당시 사랑받은 대중가요와 시대를 대변하는 여성 캐릭터들을 통해 관객들에게 유쾌한 추억여행을 선사한다.

‘2시의 콘서트’는 경주예술의전당의 대표 레퍼토리 사업으로 다양한 장르의 고품격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시민들이 보다 편하게 문화예술을 접할 수 있도록 티켓 가격을 진입장벽이 낮은 5000원으로 책정, 저녁과 주말 공연 관람이 어려운 관객층 중심으로 마니아층을 형성하고 있다.

경주문화재단은 이를 통해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에 힘입어 지역의 문화예술 향유권 확대에 앞장서고 있다.

경주예술의전당 레퍼토리 ‘2시의 콘서트- 궁전의 여인들’은 오는 14일 티켓 오픈이 예정돼 있으며, 예매는 경주예술의전당, 티켓링크, 네이버에서 가능하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