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항 월포~영덕 해역 냉수대 주의보 해제
포항 월포~영덕 해역 냉수대 주의보 해제
  • 손석호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1일 19시 3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2일 수요일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향후 냉수대 소멸 반복 예측…수온정보 관심 당부
국립수산과학원은 포항 월포~영덕~삼척 등 동해 중부 해역에 내려졌던 냉수대 주의보를 10일 해제했다.
포항 월포에서 영덕 등 경북 동해안에 내려졌던 냉수대 주의보가 해제됐다.

국립수산과학원은 포항 월포~영덕~삼척 등 동해 중부 해역에 내려졌던 냉수대 주의보를 10일 해제했다.

포항 월포에서 영덕까지 경북 동해안은 지난달 28일 주의보가 발효된 지 2주 만에, 삼척은 지난달 20일 내려진 지 3주만에 냉수대가 소멸했다.

이날 오전 10시 기준 포항 월포 17.6℃, 영덕 18℃, 삼척 14.5℃ 등 분포로 수온이 회복되고 주변 해역과 비슷했다.

수과원은 냉수대 소멸에 따른 표층수온 급상승에도 양식생물이 영향을 받을 수 있으니 주의를 당부했다.

이어 “향후 냉수대는 예년처럼 발생과 소멸이 반복될 것으로 예측되는 만큼 어민과 지자체 등은 실시간 해양환경 어장정보시스템(RISA)이나 위성 관측 수온 정보에 관심을 가져주길 바란다”고 했다.

손석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손석호 기자
손석호 기자 ssh@kyongbuk.com

포항 북구지역, 검찰, 법원 등 각급 기관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