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중국 슈퍼리그 장춘탁월대중여자축구팀, 구미서 전지훈련 펼친다
중국 슈퍼리그 장춘탁월대중여자축구팀, 구미서 전지훈련 펼친다
  • 하철민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4일 17시 4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4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장·감독 등 선수단 30여명 방문 7월 3일까지 전지훈련
13일 환영식에서 장세용 구미시장이 중국 여자프로축구 슈퍼리그 장춘탁월대중여자축구팀 선수들에게 꽃다발을 전하고 있다.

중국 길림성 장춘시에 연고를 둔 중국 여자프로축구 슈퍼리그 장춘탁월대중 여자축구팀이 13일 구미를 방문해 오는 7월 3일까지 전지훈련을 펼친다.

단장과 감독을 포함한 30여 명의 장춘탁월대중 여자축구팀을 맞이한 장세용 구미시장은 “4년 만에 다시 한국을 방문한 축구팀에 감사를 표하며, 멋진 경기와 훈련을 통해 경기력 향상과 두 도시 간의 우호 증진을 기대하는 한편, 스포츠토토와의 연습경기에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호응을 당부”하며 환영의 뜻을 밝혔다.

이번 전지훈련에 대해 구미시는 체육시설 무료 사용과 WK리그 정규경기에 버금가는 연습경기를 지원하는 등 훈련에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구미시는 13일 전지훈련을 위해 구미를 방문한 중국 여자프로축구 슈퍼리그 장춘탁월대중여자축구팀 단장과 감독, 선수 등 30여 명의 환영식을 했다. 이 팀은 7월 3일까지 구미에서 전지훈련을 한다.

또한 이번 방문으로 시민들에게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함으로써 여자축구에 대한 관심 증대와 경제유발효과 발생 등 많은 긍정적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한편 장춘탁월대중여자축구팀 방문에 대해 구미시에서 지난 13일 환영식이 열렸다.

하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하철민 기자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중서부권 본부장, 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