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가속기연구소·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 포항방사광가속기 빔 라인 준공
포항가속기연구소·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 포항방사광가속기 빔 라인 준공
  • 곽성일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5일 18시 1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5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신기법 도입…초고진공 아닌 대기압 환경에서 광전자 실험
포항가속기연구소(PAL)와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KBSI)는 14일 포항방사광가속기 저장 링에서 대기압 광전자 분광학 빔 라인(AP-XPS) 준공식을 했다.
특수한 조건 없이 일반 대기압 환경에서도 물질 내부 원자 구조를 살필 수 있는 시설이 국내에 들어섰다.

포항가속기연구소(PAL)와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KBSI)는 14일 포항방사광가속기 저장 링에서 대기압 광전자 분광학 빔 라인(AP-XPS) 준공식을 했다.

AP-XPS 빔 라인 사업에는 예산 55억원이 투입됐다.

기존에 초고진공 환경에서만 할 수 있던 실험을 3세대 방사 광원 발달과 첨단장치 개발로 국내에선 처음으로 대기압 환경에서 구현할 수 있게 됐다고 KBSI 측은 설명했다.

수소 저장물질, 2차전지 소재, 태양전지 전극 소재 등 연구 분야에 적용될 것으로 KBSI 측은 전망했다.

KBSI 관계자는 “엑스선을 통해 물질의 화학·전자적 구조를 분석할 수 있다”며 “소자 효율성 향상을 비롯해 신소재나 촉매 화학 분야에서 널리 활용될 것”이라고 말했다.

광전자 분광학은 물질 내부 원자 화학 성분과 전자적 구조정보를 알아내는 기술이다.

물질 표면에 빛을 쏘면 광전자가 탈출하는 현상을 이용해 실험한다.

포항가속기연구소(PAL)와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KBSI)는 14일 포항방사광가속기 저장 링에서 대기압 광전자 분광학 빔 라인(AP-XPS) 준공식을 했다.
포항가속기연구소(PAL)와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KBSI)는 14일 포항방사광가속기 저장 링에서 대기압 광전자 분광학 빔 라인(AP-XPS) 준공식을 했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사회1,2부를 총괄하는 행정사회부 데스크 입니다. 포항시청과 포스텍 등을 출입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