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산서농협, 과일 품질관리 농산물 공판장 개장
청도·산서농협, 과일 품질관리 농산물 공판장 개장
  • 김윤섭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6일 17시 3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7일 월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도군과 청도농협, 산서농협은 농산물 집하장에서 일제히 공판장 개장식을 가졌다.이승율 청도군수와 조합장들이 이날 출하된 복숭아를 들어 보이고 있다.청도군.
청도군과 청도농협·산서농협은 지난 13일 이승율 군수를 비롯, 지역 농협장과 농민이 참석한 가운데 청도읍 고수리·각남면 예리리 농산물 집하장에서 일제히 농산물 공판장 개장식을 가졌다.

이날 공판장에서는 복숭아 등 과실이 6.5t, 2000만 원 정도가 출하됐으며 이들 공판장은 지난해 복숭아, 청도반시, 자두, 살구 등 총 269억 원의 매출을 올려 생산 농가 주요 소득원으로서 큰 역할을 했다.

청도군은 본격적인 농산물 출하 시기를 맞아 품질관리 지도요원 운용과 농산물 가판대 지도·점검을 추진해 공판장과 가판대 등에서 출하되는 농산물의 속박이, 중량미달, 미숙과, 파과 판매 등을 근절하는 등 농산물 품질 관리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이승율 군수는 “청도군 농산물 홍보를 위해 복숭아와 청도반시 CF 제작과 광고, 청도반시 포장박스 디자인 개발 등을 추진 중이다”라며 “생산 농가 노고에 진심으로 위로와 감사를 드리며 소득 증대를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