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여름철 산림 내 불법행위 특별단속
경북도, 여름철 산림 내 불법행위 특별단속
  • 양승복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6일 18시 4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7일 월요일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말까지 실시
경북도청사
경북도는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휴양객 급증에 따른 산림 내 오물·쓰레기 투기, 불법상업행위 등 위법행위가 많이 발생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오는 8월 31일까지 산림 내 불법행위 특별단속을 실시한다.

16일 도에 따르면 이번 특별단속에서는 행락객들이 많이 찾는 주요 관광지와 산간 계곡에서 이루어지는 불법 취사행위, 오물·쓰레기 투기, 산간 계곡 내 무단 점유 상업시설 및 상업행위 등을 중점 단속한다.

특히 이번 집중단속 기간에는 산림사법 특별대책 기간(7월 1일 ~ 8월 31일)을 지정해 휴가철 불법행위 발생 빈도가 높은 지역을 중심으로 선계도 후 발생하는 불법행위는 원상복구 및 과태료를 부과할 계획이다.

경북도는 시군과 합동단속반을 운영해 불법행위를 한 산림사범에 대해서는 경각심 고취와 사회질서 확립을 위해 산림보호법 등 관계 법률에 의거해 엄중 처벌할 방침이다.

박기원 경북도 환경산림자원국장은 “우리는 오염되지 않은 자연을 후손들에게 물려줘야 하는 책무가 있는 만큼 지정된 야영시설 이용, 산행 시 가져온 쓰레기 되가져 가기, 임산물 채취금지 등 위법행위 근절에 적극적인 동참을 바란다”고 말했다.

양승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승복 기자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