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의성·청송에 0.2∼2㎝ 우박… 1283ha 과수 피해
안동·의성·청송에 0.2∼2㎝ 우박… 1283ha 과수 피해
  • 양승복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6일 18시 5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7일 월요일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 정밀조사 실시

지난 15일 오후 경북 일부 지역에 소나기를 동반한 우박이 내려 안동과 청송, 영주, 의성 등지에서 1200ha의 과수 피해를 본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경북도에 따르면 15일 오후 7시 10분과 10시 30 등 2차례에 걸쳐 안동, 영주, 군위, 의성, 청송, 예천, 포항에 돌풍과 함께 지름 0.2∼2㎝ 우박이 1∼2차례 쏟아졌다.

도는 이번 우박으로 청송 864ha, 안동 220ha, 영주 105ha, 의성 89ha, 군위 4ha, , 예천 1ha 등 모두 1283ha의 과수 열매와 채소류 잎이 파열되는 피해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피해 품목은 사과 1283ha,고추 48ha,자두 18ha,복숭아 15ha,기타 60ha 등이다.

경북도와 시군은 17일부터 피해 상황에 대한 정밀조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양승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승복 기자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