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일대, 도서관 리모델링 공사업체 선정 학생·교직원 400여명 투표
경일대, 도서관 리모델링 공사업체 선정 학생·교직원 400여명 투표
  • 김윤섭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7일 18시 1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8일 화요일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일대 도서관 리모델링 공사업체 우선협상대상자 선정을 위한 업체 설명회와 현장투표를 실시했다.경일대.

경일대가 대학도서관 리모델링 공사업체 선정에 학생들을 직접 참여시키는 등 대학 혁신의 보기 드문 사례로 눈길을 끌고 있다.

경일대(총장 정현태)는 지난 13일 오후 도서관 강당에서 학생과 교직원 등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도서관 리모델링 공사업체 제안 설명회를 열었다.

이날 설명회가 주목을 받은 것은 도서관 리모델링 공사를 담당할 업체 선정에 학생들이 직접 참여해 현장 투표를 통해 1위 업체를 결정했다.

설명회에는 5개 업체가 참가했으며 업체측은 400여 명의 학생들 앞에서 주어진 시간 내에 리모델링 방향과 비전 등에 대해 설명했다.

2시간 넘게 진행된 5개 업체의 프리젠테이션이 끝나고 현장에서 모바일 투표를 통해 가장 많은 표를 얻은 업체를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했다.

이번 설명회는 학생들이 대학건물의 공사 업체까지 직접 선택하는 기회를 제공했다는 점에서 대학의 의사결정 구조가 수요자 중심으로 전환되는 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경일대 관계자는 “대학에서 학생들이 건물공사를 실시할 업체의 제안 설명을 직접 듣고 현장투표를 통해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하는 사례는 지금까지 없었던 것으로 알고 있다. 혁신을 통해 대학이 위기를 극복해나가는 좋은 사례가 될 것이다”고 평가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