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사랑상품권 8월부터 유통…골목상권·소상공인 경쟁력 확보
김천사랑상품권 8월부터 유통…골목상권·소상공인 경쟁력 확보
  • 박용기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8일 17시 0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9일 수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금융기관과 판매대행 업무협약
김천시가 지역 금융기관과 김천사랑 상품권 판매·환전 업무에 관한 업무 협약식을 하고 있다. 김천시
김천시가 오는 8월부터 골목상권 및 소상공인 경쟁력 확보를 위한 김천사랑 상품권을 판매한다.

5000원권, 1만 원권 2종류로 유통되는 김천사랑 상품권은 전통시장은 물론 음식점을 비롯한 제과점, 카페, 학원, 의류 소매점, 주유소, 이·미용업소, 약국, 의원 등 김천사랑 상품권 가맹점으로 지정된 업소에서 사용할 수 있다.

가맹점 신청은 김천시청 일자리경제과 또는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하면 등록할 수 있다.

시는 지난 17일 지역 금융기관과 김천사랑 상품권 판매·환전 업무에 관한 업무 협약식을 했다.

협약식에는 NH농협은행 김천시지부, 대구은행 김천지점, 김천농협, 대신동새마을금고, 새김천새마을금고, 평화동새마을금고, 중앙새마을금고, 김천신협 이사장 등 8개 금융기관이 참석했다.

판매대행점인 8개 금융기관은 김천사랑 상품권의 보관·판매·환전·정산과 유통한 상품권의 회수·폐기 등의 업무를 한다.

상품권 사용자는 NH농협은행, 대구은행 등 8개 금융기관, 총 17개 지점에서 상품권을 현금 구매할 수 있으며, 평상시에는 6% 할인된 금액으로, 특별 할인 기간(시민의 날, 명절 등)에는 최고 10%까지 할인된 금액으로 상품권을 살 수 있다.

김충섭 시장은 “김천사랑 상품권 할인 판매로 가계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 소상공인 매출 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기대한다”며 “지역경제가 살아나고 자영업자와 소상공인들이 숨을 쉴 수 있도록 시민 모두가 적극적인 관심을 가져 김천사랑 상품권의 유통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많은 관심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