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 나눔 리더 인증서·착한 가게 현판 전달식
상주시, 나눔 리더 인증서·착한 가게 현판 전달식
  • 김성대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8일 20시 3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9일 수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주시 신규 나눔 리더 및 착한 가게 가입식 후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상주시가 18일 시청에서 ‘나눔 리더 인증서 및 착한 가게 현판 전달식’을 가져 눈길을 모았다.

1년에 100만 원 이상을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기부하는 ‘나눔 리더’와 매월 3만 원 이상을 정기 후원해 사랑을 나누는 ‘착한 가게’ 소상공인들에게 축하와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자 이 행사를 마련한 것.

상주시 나눔 리더는 총 4명인데 1호는 황천모 시장이고 2호는 권성희 씨, 3호는 이갈렙 군, 4호는 최예슬 양이다.
 

상주시 신규 나눔 리더 및 착한 가게 가입식이 개최되고 있다.

특히 이갈렙 군(출생 17개월)과 최예슬 양(출생 200일)은 경북 최연소 나눔 리더로 각각 100만 원씩의 기부금을 냈다.

지역 소상공인들이 가입하고 있는 착한 가게는 올해 19개소가 더 신청해 6월 현재 상주시 착한 가게는 모두 51개소로 늘어났다.

황천모 시장은 “성금은 가난과 소외, 질병 등으로 고통받는 많은 이웃들에게 희망을 주고 아픈 곳을 어루만져 주는 보약”이라며 “이번 행사를 계기로 더 많은 사람들이 어려운 이웃들에게 관심을 가지고 배려하는 나눔 문화가 확산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성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성대 기자
김성대 기자 sdkim@kyongbuk.com

상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