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2019년 전통시장 교류한마당’ 개최
영주시, ‘2019년 전통시장 교류한마당’ 개최
  • 권진한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8일 21시 1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9일 수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주시는 18일 국민체육센터에서 지역 내 전통시장 상인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영주시 전통시장 교류한마당’을 개최했다.
영주시는 18일 국민체육센터에서 지역 내 전통시장 상인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영주시 전통시장 교류한마당’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영주시가 주최하고 영주시 상인연합회 주관으로 지역 12개 전통시장 및 상점가, 대규모점포 3개소 등을 포함한 15개 시장 상인들이 참여했다.

전통시장 교류 한마당은 상인들간의 교류와 정보 공유를 통해 경쟁력을 높이고 영주시 전통시장 상인으로서의 자부심을 가질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마련됐다.

올 해 처음 개최한 이번 행사는 단순히 먹고 즐기는 행사를 지양하고 상인의식 개선을 위한 성공사례 발표와 함께 전문가 특강으로 시작됐다.

이날 소개된 성공사례는 토종인삼시장에서 정외숙 이사와 풍기인삼홍삼상점가 도군자 상인회장이 풍기인삼의 우수성과 함께 전국적으로 명성을 높이고 있는 풍기지역 인삼 전문 전통시장의 발전사를 발표했다.

특히 전통시장 전문 MC로 활약하고 있는 조문식 씨가 전국 전통시장을 다니면서 직접 겪은 성공사례 등을 소개 참석한 상인들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이후 상인들간의 단합과 화합을 위한 체육대회와 노래자랑 등이 이어져 대화합의 장이 이어졌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전통시장 경제가 나날이 어려워지고 있는 지금 전통시장의 경쟁력을 높이는데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진한 기자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