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협력사 취업희망자 교육 도맡아
포스코, 협력사 취업희망자 교육 도맡아
  • 이종욱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8일 21시 1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9일 수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업희망 교육 입과식
포스코 지난 17일 포항 인재창조원에서 ‘협력사 취업희망 교육’ 입과식을 갖고 65명의 청년구직자를 대상으로 본격적인 교육에 들어갔다.
포스코가 협력사 취업희망 교육생 인원을 크게 늘려 청년 구직난 해소에 앞장선다.

포스코는 지난 17일 포항 인재창조원에서 65명의 교육생을 대상으로 ‘협력사 취업희망 교육’ 입과식을 가졌다.

포스코 협력상생그룹은 지난 3월 42명을 입과시켰으나 청년구직자 일자리 창출 확대를 위해 이번 교육에는 포항 45명, 광양 20명 등 총 65명으로 30%가량 확대했다.

‘협력사 취업희망자 교육’ 과정은 협력사 취업을 희망하는 청년 구직자들을 모집해 2개월간 회사 생활에 필요한 기본 소양과 기술역량을 집중교육 후 협력사 채용까지 연계하는 협력사 채용지원 프로그램이다.

이날 입과식은 포항고용복지플러스센터·한국산업인력공단 경북동부지사·포항시청·협력사·포스코 교육 관계자·교육생 등 100 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교육과정 소개 △환영사 △교육생 다짐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고상민 포스코 협력상생그룹장은 “끊임없이 도전하는 정신에 박수를 보내고, 포스코의 우수한 교육 인프라를 활용해 수료 후 취업에 연계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교육생 여러분도 항상 초심을 갖고 열심히 노력해 주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협력사 취업희망교육생은 포스코중소기업컨소시엄 홈페이지(educs.posco.co.kr)를 통해 상시 모집하며, 교육관련 문의는 포항(054)220-8063, 광양(061)790-2642로 연락하면 된다.

한편 포스코는 2018년 청년구직자 대상 교육 수료생 121명중 114명, 2019년 1차 교육수료생 42명중 40명을 협력사에 취업 연계함으로써 우수인력 확보가 어려운 중소 및 협력기업을 지원하고, 정부의 청년 일자리 창출 정책에도 적극 동참하는 등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 경영이념를 실천하고 있다.

또한 정부 등 유관기관과 협력해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동반성장, 상생적 인력양성 생태계 구축을 추진해오고 있으며, 교육시설과 전문강사가 부족해 자체교육이 어려운 협력사 및 공급사, 지역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실무에 필요한 다양한 훈련과정을 지원하고 있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