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력기술, 김천 부항면 농촌일손돕기 봉사
한국전력기술, 김천 부항면 농촌일손돕기 봉사
  • 박용기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9일 20시 5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20일 목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전기술 노사가 18일 김천시 부항면 하대리에서 노사합동 농촌일손돕기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한전기술

한국전력기술(사장 이배수)은 지난 18일 김천시 부항면 하대리를 방문해 농촌 일손을 도왔다.

노사가 함께한 일손돕기에는 한전기술 엄호섭 경영관리본부장과 하진수 노동조합위원장 등 임원진과 노조 간부 등 60여 명이 참여했다.

이들은 양파 수확 및 오미자 넝쿨 정리 등을 도왔다.

또한 수확된 양파를 현장에서 구매하며 농가 수입에도 도움을 주었다.

엄호섭 본부장은 “이번 봉사활동이 농번기 인력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 주민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며 지역 상생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전기술은 공식사회봉사 조직인 참사랑봉사단을 중심으로 지역 내 농촌 마을과 결연을 하고 일손돕기, 환경개선지원 등의 봉사활동과 농산물 판매지원 등 다양한 상생활동을 펼치고 있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