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개발공사, 통큰 장학사업 호평…청소년 장학금 전달
경북개발공사, 통큰 장학사업 호평…청소년 장학금 전달
  • 이상만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9일 20시 5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20일 목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경북개발공사가 영양군청에서 도내 우수 청소년 장학금 1억원 전달식을 가졌다.
19일 경북개발공사가 영양군청에서 도내 우수 청소년 장학금 1억원 전달식을 가졌다.

경상북도개발공사(사장 안종록)가 매년 통 큰 장학사업을 펼쳐 호평을 받고 있다.

올해에도 도내 우수 청소년에게 장학금 1억 원과 영유아보육비 5000만 원을 경북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쾌척했다.

청소년장학금은 공사가 2015년부터 나눔을 시작해 5년째 시행 하고 있는 장학 사업으로 올해는 구미·문경·영양·울진 4개 시·군의 초·중·고생 100명에게 장학금 100만 원씩 공동모금회를 통해 지원하고 있다.

영유아보육비는 2017년부터 시행해 보육 인프라가 부족한 도내 군 지역을 매년 순차 지원하고 있다.

올해는 봉화·성주·청도·청송의 100가구에 50만 원씩 총 5000만 원을 지원한다.

이 외에도 공사는 미혼모자시설 지원, 저소득층 월동지원, 각종 재난· 재해 지원 등 다양한 사회공헌 사업을 시행 중에 있으며 공동모금회, 자원봉사센터, 적십자사와 협업으로 매년 새로운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지원 규모도 늘리고 있다.

예천군 신도시의 중학교의 한 학부모는 “요즘 경기 악화로 장학사업이 침체 되고 있는 가운데 경북개발공사가 꾸준하게 나서 다양한 장학사업을 지원해 주고 있어 너무 감사하다”고 했다.

안종록 사장은 “공사는 앞으로도 아이 행복한 젊은 경북을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 사업을 시행할 것이며 이를 통해 우리 지역의 미래인 아이들에게 작은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상만 기자
이상만 기자 smlee@kyongbuk.com

경북도청, 경북지방경찰청, 안동, 예천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