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교육지원청, 교육복지우선지원사업 사례관리 연수 개최
구미교육지원청, 교육복지우선지원사업 사례관리 연수 개최
  • 하철민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20일 09시 5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20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미교육지원청이 19일 4층 대회의실에서 교육복지사 19명을 대상으로 ‘2019 교육복지우선지원사업 사례관리 연수’를 개최하고 있다.
구미교육지원청(교육장 이백효)은 19일 4층 대회의실에서 교육복지우선지원사업 전담인력인 교육복지사 19명을 대상으로 전문성 향상 및 학생들이 당면한 어려움에 대한 해결 능력을 높이기 위해 ‘2019 교육복지우선지원사업 사례관리 연수’를 개최했다.

교육복지우선지원사업은 학교와 지역사회가 협력해 교육복지 안전망을 구축하고 취약학생의 교육적 성장을 지원한다.

지역 내 인적, 물적 자원을 활용해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교육복지사가 상주해 사례관리(가정방문, 상담, 공공ㆍ민간 지원 연계 등 통합집중지원) 등 다각적인 서비스를 지원한다.

지역 내에는 10개교의 초·중등 학교에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연수는 교육복지우선지원사업의 사례관리의 전문성 함양과 이해를 돕기 위해 솔루션센터 최인숙 대표를 강사로 ‘해결중심 접근과 실천’이란 주제로 진행했다.

사례관리는 복합적이고 장기적인 욕구가 있는 학생과 가족의 사회적 기능 회복을 위해 서비스 운영체계를 확립하고, 이를 기반으로 체계적 사정과 지역사회의 다양한 자원을 활용해 지속적이고 효과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통합적 실천방법이다.

최원아 교육지원과장은 “위기 학생의 효과적인 개입을 위한 사례관리 기법을 습득하고 전문적인 사례관리를 통해 학교생활 적응력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지속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하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하철민 기자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중서부권 본부장, 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