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동구청, 행안부 주민생활 혁신사례 2개 사업 '우수 혁신사례' 선정
대구 동구청, 행안부 주민생활 혁신사례 2개 사업 '우수 혁신사례' 선정
  • 전재용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20일 10시 0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20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동구청이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2019년 주민생활 혁신사례 확산 지원사업’ 공모에서 2개 사업이 우수 혁신사례로 선정됐다. 동구청 제공
대구 동구청이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2019년 주민생활 혁신사례 확산 지원사업’ 공모에서 2개 사업이 우수 혁신사례로 선정됐다. 동구청 제공

대구 동구청이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2019년 주민생활 혁신사례 확산 지원사업’ 공모에서 2개 사업이 우수 혁신사례로 선정됐다.

19일 동구청에 따르면, 선정된 사업은 ‘세상을 밝히는 반딧불 1004 프로젝트’와 ‘행복 둥지 사업’이다.

특히 반딧불 프로젝트는 어두운 골목길에 태양광 가로등을 설치하는 사업으로 생활안전을 지키고, 전기요금까지 절감해 다른 지자체에서도 관심을 끌고 있다.

동구청은 이날 행정안전부 세종청사에서 ‘혁신의 챔피언’ 인증패와 벨트를 수상했다고 밝혔다.

동구청 관계자는 “지난달 2개 사업을 우수사례로 발표한 이후 전국에서 해당 사업을 벤치마킹하기 위한 문의전화가 많았다”면서 “오는 21일에는 서울 성북구청에서 현장 견학을 위해 동구청을 방문할 예정이다”고 설명했다.

이어 “추가로 2개 사업이 확산 지원사업 공모에 당선돼 각각 국비 3000만 원의 예산을 받게 됐다”면서 “주민생활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사업들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전재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재용 기자
전재용 기자 jjy8820@kyongbuk.com

경찰서, 군부대, 교통, 환경, 노동 및 시민단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