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군의회, 제257회 제1차 정례회 폐회
청도군의회, 제257회 제1차 정례회 폐회
  • 김윤섭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20일 18시 0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21일 금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 세입세출 결산 마무리
청도군의회는 오는 21일까지 3일간 일정으로 제257회 제1차 정례회를 개회, 2018 회계연도 세입세출 결산안을 승인했다.청도군의회.
지난 19일 개회한 청도군의회(의장 박기호)제257회 제1차 정례회 가 21일 폐회한다.

이번 정례회에서는 청도군의 건전재정운영을 점검하기 위해 분야별로 세밀하게 확인하고 2018 회계연도 세입세출 결산안을 승인했다.

청도군의 일반회계 및 특별회계의 예산결산 금액은 세입 5283억 원, 세출 3532억 원, 다음연도 이월액 908억 원으로 관련 법규를 준수해 적정하고 내실 있게 집행한 것으로 나타났다.

재무결산으로 청도군의 총 자산은 2017 회계연도보다 965억 원 증가한 2조1655억 원으로써 채무없는 건정 재정을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결산검사 대표위원인 박재성 의원은 19일 제1차 본회의에서 “결산검사를 통해 확인된 문제점과 권고사항에 대한 개선 노력과, 예산편성 단계부터 경상적 경비의 절감, 예산낭비 요인의 사전 제거를 통해 예산의 정밀성을 확보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박 의원은 또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세입확충을 위한 특별한 노력이 요구된다. 청도군 발전을 위해 집행부는 모든 행정력을 집중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강조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