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 제2농공단지 공장신설 투자양해각서 체결
예천 제2농공단지 공장신설 투자양해각서 체결
  • 이상만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20일 21시 1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21일 금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유치를 통한 일자리 창출과 함께 지역경제 활성화에 나선 예천군이 결실을 맺고 있다.

기업유치를 통한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나선 예천군이 결실을 맺고 있다.

강문규 ㈜두일캡 대표, 김학동 예천군수, 전우헌 경상북도 경제부지사는 20일 예천군청 중회의실에서 ‘예천 제2농공단지 공장신설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투자협정을 계기로 ㈜두일캡은 예천 제2농공단지 2필지 1만8294.6㎡ 부지에 2022년까지 3년간 200억 원을 투자해 음료 용기제품 생산시설 신설과 더불어 음료생산 업체와의 상생 및 동반 성장이 가능하게 됐다.

예천군은 연간 시장규모가 2000억 원에 이르는 음료 산업 분야의 메카로 떠오르고 있다.

또한, 예천군 전략산업 중 하나인 음료산업이 획기적으로 발전할 수 있는 제2의 도약기를 맞게 될 뿐 아니라 음료 클러스터 및 예천 제2농공단지 투자유치가 완료됨으로써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예천군은 지난해 11월 중순 우리나라 굴지의 대형 음료수 제조 회사인 튤립인터내셔널(주)와 예천 제2농공단지에 500억 원 투자유치와 260여 명의 신규일자리 창출, 올해 5월 말 6차 산업의 선도기업 해트리푸드와 80억 원 투자유치와 43명의 신규일자리 창출로 단기간에 획기적인 투자유치 결실을 맺고 있다.

김학동 예천군수는 “공장신설 투자라는 어려운 결단을 해 주신 ㈜두일캡 강문규 대표 및 임직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이번 투자가 잘한 선택이 되고 시장에서 더 크게 성장할 수 있도록 기업 활동에 필요한 지원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상만 기자
이상만 기자 smlee@kyongbuk.com

경북도청, 경북지방경찰청, 안동, 예천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