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양군·경북도립교향악단, 영양군민을 위한 ‘평화 음악회-희망의 노래’ 공연
영양군·경북도립교향악단, 영양군민을 위한 ‘평화 음악회-희망의 노래’ 공연
  • 정형기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23일 17시 0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24일 월요일
  • 1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오후 7시 영양군문화체육센터에서
경북도립교향악단의 영양군민을 위한 ‘평화 음악회-희망의 노래’포스터.
영양군은 오는 25일 영양군문화체육센터에서 경북도립교향악단의 영양군민을 위한 ‘평화 음악회-희망의 노래’ 공연을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공연은 경북도립교향악단 제160회 정기연주회로 백진현 지휘자를 비롯한 단원들과 군악단, 국악 가수, 성악가 등 90여 명이 함께하는 웅장하고 아름다운 연주와 노래로 영양군민들에게 문화향유의 기회를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공연 프로그램은 로시니의 ‘세미라미데’서곡, 베토벤의 ‘웰링톤의 승리’, 바리톤·소프라노 성악가와 국악 가수의 ‘청산에 살리라’, ‘꽃구름 속에’, ‘아름다운 나라’등 호국보훈의 달을 기념하여 전쟁과 평화를 상징하는 곡들로 편성됐으며, 마음을 울리는 아름다운 선율과 노래로 위로와 감동이 있는 공연을 만날 수 있다.

영양군 관계자는 “이번에 개최하는 경북도립교향단의 정기연주회는 군민들에게 다양한 공연문화를 접할 수 있는 기회를 주고자 섭외했으며, 앞으로도 다양한 공연을 유치해 군민들의 문화욕구를 충족시켜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정형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정형기 기자
정형기 기자 jeonghk@kyongbuk.com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