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내륙선 성주휴게소, 수소충전소 운영…1대당 5분 이내 완충
중부내륙선 성주휴게소, 수소충전소 운영…1대당 5분 이내 완충
  • 박용기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24일 18시 1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25일 화요일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도로공사, 성주군, 한국가스안전공사, 성주휴게소 운영업체 관계자들이 테이프 커팅식을 하고 있다. 한국도로공사 대구경븍본부
중부내륙선 성주(양평)휴게소 수소충전소가 지난 21일부터 영업에 들어갔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고속도로 수소충전소는 지난 4월 안성휴게소(양방향), 여주휴게소(강릉 방향) 3곳에 최초 개장했다.

상주(양평)휴게소 추가 개장은 수도권에 집중된 지리적 한계를 개선해 전국적으로 수소충전소 망을 구축하기 위한 것으로 호남선 백양사휴게소(천안 방향), 경부선 언양휴게소(서울 방향)와 함께 영업을 시작했다.
성주휴게소 수소충전소에서 수소 충전 시연 이벤트를 실시하고 있다.한국도로공사 대구경북본부
또한 남해선 함안휴게소(부산방향)는 7월 말, 중부선 하남드림휴게소는 8월 말 추가로 개장될 예정이다.

수소충전소는 수소차 1대당 5분 이내에 완전충전(현대차 넥쏘 기준 600㎞ 주행 가능)이 가능해, 전기차와 비교 시 충전시간이 1/6에 불과하다.

충전요금은 모든 고속도로 충전소에서 킬로그램(㎏) 당 8000원대로, 업체에서 공급받는 가격 그대로 고객에게 판매된다.

매일 오전 8시부터 밤 10시까지 연중무휴로 운영된다.

한국도로공사 대구경북본부 관계자는 “이번 성주휴게소 수소충전소 개장을 통하여 더 많은 사람이 친환경 자동차를 이용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