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나와 에너지, UAE원전 정비사업계약 체결
한수원-나와 에너지, UAE원전 정비사업계약 체결
  • 황기환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24일 18시 1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25일 화요일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원 정재훈 사장(왼쪽)이 지난 23일 UAE 원전 정비사업 계약을 체결한 후 마크레드먼 Nawah CEO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수력원자력㈜은 지난 23일 UAE원전 운영회사인 ‘나와 에너지(이하 나와·Nawah)’와 ‘UAE원전 정비사업계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이 사업은 UAE 아부다비 바라카 지역에 건설 중인 한국형 APR1400 원전 4기에 대한 유지보수와 고장정비를 수행하는 사업으로 계약 기간은 5년이며, 양사 합의 시 연장이 가능하다.

한수원은 플랜트 전문 정비업체인 한전KPS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정비를 수행할 예정이며, APR1400 원전기술과 정비경험을 바탕으로 UAE원전 운영의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다.

이번 성과는 그동안 대통령과 정부가 힘써온 UAE-한국 간 돈독한 신뢰와 우호 관계를 바탕으로 한국의 우수한 원전 기술력 및 운영 능력을 인정받아 가능했다는 평가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나와’의 원전운영을 지원하기 위해 한수원 고위직을 포함한 우수한 기술 인력을 투입할 예정이다”면서 “현지화 전략을 통해 UAE가 원전 운영역량을 확보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