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 덕곡천 '자연형 친수공간' 조성 완료
영덕 덕곡천 '자연형 친수공간' 조성 완료
  • 최길동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25일 17시 0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26일 수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 오후6시 30분 준공식·문화예술공연 개최
영덕읍 덕곡천 친수공간27일오후6시30분준공식
3대 문화권 동해안 연안녹색길 조성사업이 완료된 영덕군 덕곡천 수변 무대에서 27일 오후 6시 30분 ‘군민과 함께하는 준공식 및 문화가 있는 날 행사’가 열린다.

덕곡천 탐방, 토속어류 방류, 준공식, 문화예술공연 등이 있을 예정이다.

사업비 총 40억 원을 들여 조성한 덕곡천 친수공간은 영덕읍 덕곡교, 야성교 0.9㎞ 구간의 감성데크로드와 친수시설(분수, 빨래터, 수변산책로, 수변공연장, 인도교, 자동 고무보 등)을 갖췄다.

산책과 운동을 하며 지인들과 교류하는 웰니스 공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덕곡천에서 삼각주 공원, 오십천 제방, 강구 신대교에 이르는 오십천 생태문화탐방로 7㎞ 구간도 모습을 드러냈다.

45억 원을 투입해 지역의 역사·문화·생태관광사업과 연계하고 스토리텔링(태조왕건 수혈장터 등)을 반영한 테마쉼터 9개소가 조성됐다.

영덕군은 문화·생태탐방로 구간을 관광상품으로 만들어 지역관광을 활성화할 방침이다.

영덕군은 덕곡천을 자연형 친수하천으로 조성하고자 구미시 금오천 등 타 지역 사례를 현장에 반영하고 태풍 콩레이 홍수 피해사례를 고려한 현장시공으로 재난재해에 안전한 친수시설물을 설치하는 데 힘썼다.

영덕군 관계자는 “지역주민의 건의가 많은 덕곡천 잔여구간(2002월드컵교 ~ 야성교, 0.75㎞)에 대해선 국비확보 방안 등 연차적 사업계획을 수립해 추진할 방침”이라며 “주민들의 생활공간으로 활용 할 수 있도록 조성돼 많은 이용을 해 줄 것”을 당부했다.

최길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길동 기자
최길동 기자 kdchoi@kyongbuk.com

영덕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