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스틸야드 30일 검붉게 물든다…전북과 홈경기 '유니폼데이'
포항 스틸야드 30일 검붉게 물든다…전북과 홈경기 '유니폼데이'
  • 이종욱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25일 21시 2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26일 수요일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스틸러스는 30일 전북과의 홈 경기에서 ‘유니폼데이’를 개최한다.
포항스틸러스가 30일 오후 7시 스틸야드에서 열리는 K리그1 18라운드 전북전을 ‘스틸야드를 검붉게 물들여라! 스틸러스 유니폼데이’로 정하고 포항 유니폼과 관련된 다양한 이벤트와 선물을 준비한다.

경기 당일 포항 유니폼을 착용하고 스틸야드에 입장하는 관중에게는 포항의 에이스 ‘라인 브레이커’ 김승대 핀버튼 3000개를 선착순으로 나눠준다.

또 하프타임에는 포스코협력사협회가 제공하는 2019 시즌 홈 ‘검빨’ 유니폼 100벌과 에어프라이어 5대를 추첨을 통해 관중들에게 선물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북측 N1 및 N2 게이트 사이에 위치한 스틸야드 팬샵에서는 포항 선수들이 실제로 착용한 2019 시즌 원정 어센틱 유니폼 1벌과 추가 상품이 무작위로 들어있는 ‘럭키박스’ 62세트를 한정 판매한다.

실착 유니폼에는 해당 선수의 친필 사인이 돼 있어 소장할 가치가 더욱 높다.

럭키박스 판매는 경기시작 2시간 전인 오후 5시부터 시작되며, 가격은 3만9000원이다.

상품 선택은 불가하고 주문 순서대로 상품을 가져갈 수 있으며, 1인당 1개씩만 구입 가능하다.

럭키박스 뿐만 아니라 2018 시즌 유니폼도 50% 할인한 3만4000원에 판매한다. 할인 판매는 당일 현장 재고가 소진될 때까지 진행된다.

대형 포토월 앞에서는 오후 6시 10분부터 30분간 미출전 선수들이 사인회로 팬들을 만난다.

킥오프가 시작되기 직전에는 구단 공식 마스코트 쇠돌이와 쇠순이가 관중석으로 ‘스틸건’(에어샷)을 쏜다.

스틸건 속에는 스틸러스 선수단을 배경으로 사진을 출력할 수 있는 액자 10개와 칭따오 맥주 20박스, 꽐라마스 마스크팩 5세트가 들어있다.

한편 올 시즌 경기를 보다 편안하게 관람할 수 있도록 마련한 1층 테이블석과 프리미엄석은 포항스틸러스 공식 홈페이지(steelers.kr) 또는 티켓링크(ticketlink.co.kr)에서 예매 가능하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