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위군-군의회, 통합신공항 유치 함께 머리 맞댄다
군위군-군의회, 통합신공항 유치 함께 머리 맞댄다
  • 이만식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26일 19시 3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27일 목요일
  • 4면
  • 댓글 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합동 세미나 갖고 대응책 모색
대구 공군 제11전투비행단을 방문해 부대 소개 영상물 시청 후 비행단장을 비롯한 관계자들과 평소 궁금한 사항을 물어보고 함께 대화하는 시간을 가졌다. 군위군 제공
군위군(군수 김영만)과 군위군의회(의장 심 칠)는 성공적인 대구 통합신공항 유치를 위해 소통과 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26일 군위군과 군의회에 따르면 최근 대구 군 공항 및 경남 김해시·사천시·고성군 일원에서 합동 세미나를 열고 대구 통합신공항 이전의 원활한 추진 지원 및 공항이전에 따른 종합적이고 체계적인 대응방안을 모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또 올해 입학생이 없어 폐교위기에 놓인 효령고등학교 문제 등도 함께 해결 방안을 찾기로 했다.

우선, 대구 군 공항 주변에서 한우를 사육하고 있는 전한준 축산농가를 방문해 전투 비행기 소음이 실제 가축사육에 미치는 영향과 일상생활에서의 불편함 등에 대해 솔직하고 생생한 이야기를 들어보고 더불어 참석자들도 실제 전투기 소음 정도를 체험했다.

이어 대구 공군 제11전투비행단을 방문해 부대 소개 영상물 시청 후 비행단장을 비롯한 관계자들과 평소 궁금한 사항을 물어보고 함께 대화하는 시간을 가졌다.

다음으로 격납고, 허쉬 하우스(hush house) 등 시설을 견학해 관계자로부터 관련 시설에 대해 자세한 설명을 들었다.

그중에서도 공항 주변 주민들에게 전투 비행기 소음 최소화를 위해 설치된 엔진점검 방음 시설 ‘허쉬 하우스’에서는 엔진 점검 후 시험 운전 시 소음 정도를 내·외부에서 직접 비교 체험했다.

이어서 경남으로 자리를 옮겨 경남항공고등학교, 항공우주센터, 한국항공우주산업 등을 방문해 센터 소개와 항공 관련 산업 지원현황과 미래 항공우주산업 클러스터 구축계획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군위군 효령고등학교는 올해 입학생이 한 명도 없었다.

현재 군위군과 효령고등학교에서는 폐교위기에 놓인 효령고등학교를 항공특성화고등학교로 전환하기 위해 경북교육청에 승인 신청해 놓은 상황이다.

이러한 상황에서 김영만 군수는 현재 모범운영사례로 꼽히고 있는 경남항공고등학교를 방문, 학교현황과 성과 등에 관해 설명을 듣고 항공기체 실을 방문 직접 학생들이 항공기 조립하는 수업을 참관하기도 했다.

김영만 군위군수는 “통합 신공항 이전에 따른 파급효과로는 생산유발, 부가가치유발, 취업유발 뿐만 아니라 항공산업·물류단지 등 대규모 민간자본 유치로 인한 경제효과가 상당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고 밝혔다.

또, “대구통합 신공항 이전이라는 지역적 특성과 연계한 향후 취업수요가 급증할 것에 대비 전문 항공인력의 집중 육성을 위해 효령고등학교를 항공 특성화고로 전환하기로 계획했다”고 말했다.

이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만식 기자
이만식 기자 mslee@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보공항 개떡공항 2019-06-27 10:23:23
"골로 간다"는 말은 골짝으로 기어 들어가면
발전할기 없어서 삶이 피폐해져 곧 뒤진다는 얘기여.
공항이 우보악산 골로 가야 되것나?
소보/비안처럼 넓은 들로 가야 되것나?
앞 뒤 분간도 안 되는 우보 험산 악산에 막혀 좁아터진
산골짝 한 뼘도 안 되는 우보 땅에 공항을 끌고가서
무슨 희망이 있노?
공항은 헛된 욕심이다, 욕심. 알것나?
우보사기꾼 박현모와 박한배야
우보애는 공항 갈 일이 업다카이.
공항이 우보 산악지대 골짝으로 들어가야 되겠어?
아니면 소보/비안처럼 넓은 들판과 야지로 나와야 되겠어?
크게 발전할 소보/비안에 공항이 와야 백번 맞지.

우보공항 개떡공항 2019-06-27 15:25:23
공항이 확 넓은 큰 터전으로 나와서 건설되어야지
우보험산 산골짝 좁은 협곡으로 기어들어갈 이유가 있나?
발전이 되나, 안전하길 하나, 건설비가 적게 드나,
연계발전이 되나, 도대체 되는 게 뭐가 있노?
망하려면 뭣인들 못하리?
우보산악지대는 절대 안 돼.
넓고 나지막한 안계평야 옆
소보/비안공동후보지가 공항자리로 딱이지.
안전성, 편리함, 연계발전성,
높은 주민수용성, 확장성 등에다
교통의 요지로 24시간 허브공항 조건들을 잘 갖췄어.

우보공항 개떡공항 2019-06-27 10:19:36
더불어 민주당 경북생활적폐특위는 5월 28일에도 김영만군수와
전.현직 군위군 면장 11명을 공직선거법 위반혐의로 대구지검
의성지청에 고발했다고 신문에 나왔네.
또 김영만 측근 A씨와 관계된 권력유착 비리 혐의 등으로
고발당했다는데 어찌 돈으로 잘 해결하구 있냐?
김영만이가 오늘 내일... 오늘 내일 ...한다던데
그래, 죄짓고 살아서는 안 되지.
김영만이 뇌물죄는 요새 어찌 처리되고 있냐?
많이 궁금타.

우보공항 개떡공항 2019-06-27 10:21:14
우보고 개나발이고 아무 가망없는 우보공항 말 할 때냐?
박현모 너거 자형 뻥쟁이 군수가
경찰서, 검찰청, 법원 왔다갔다 되기 시끄럽다며?
요새 군위군청 분위기가 말이 아니라던데...
군위공무원이 몇 년 전에 너거 자형 대신해
죄를 뒤집어쓰고 옷 벗고 감방 갔다 왔는데
너거 자형이 약속한 보상을 안 해줘
성나서 너거 자형 뇌물사건 경찰에 다 불었다며?
우보공항유치도 날아가 버리고 옷도 벗고.
돈보따리 들고가 사건 무마시키고 있나?
배신을 밥 먹듯 하고
맨날 돈, 돈, 돈, 탐하더니
뇌물사건 때문에 이제 골로 가는 갑다.
한 번 가면 언제 오나 어여 어여.
꽃상여 타고 이제 못 올 길로...
사건 진행상황 어찌돼 가노?

우보공항 개떡공항 2019-06-27 10:22:15
산악지대 좁은 협곡 손바닥같이 좁은
우보가 공항이 될 가망성은 0%.
김영만군수가 뇌물사건에 연루됐다면 옷벗고
조만간 큰 집에 들어가겠지.
우보 사기꾼 박현모와 경모,한배,현태
고작 사기꾼 네 명 갖고 뭐 우보공항유치?
권영진시장, 김영만 합작해도 유치가 불가능한 공항이여.
비몽사몽간에 사태 판단이 잘 안 되는 모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