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행정안전부 'IoT스마트 주차관제 사업' 국비확보
포항시, 행정안전부 'IoT스마트 주차관제 사업' 국비확보
  • 곽성일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27일 08시 0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27일 목요일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9일 ‘2019년도 주민생활 혁신사례 확산 지원사업’ 발표회에서 포항시가 우수사업모델 지자체로 선정돼 포항시 도시재생과 권택수 스마트재생TF팀장(오른쪽)이 3000만 원의 추가사업비를 전달받고 있다.
포항시가 행정안전부에서 개최한 ‘2019년도 주민생활 혁신사례 지원사업’에서 지원 대상기관으로 선정됐다.

지난 5일 행정안전부 주민생활 혁신사례 확산 지원사업에 중앙동 스마트 시범사업인 ‘구도심 상권 IoT스마트 주차관제’사업을 국비공모 신청해 서류심사에서 1억 원의 국비지원 대상기관으로 선정됐으며, 19일 발표회에서는 우수사업모델 지자체로 선정돼 3000만 원의 추가사업비를 확보했다.

포항시 김현구 도시재생과장은 “포항시 도시재생사업지인 중앙동에서 스마트 시범사업으로 국비를 확보하게 돼 더욱 의미 있다”며 “앞으로도 도시재생사업에 도움이 되도록 시민들과 함께할 다양한 사업을 찾아 국비를 지속적으로 확보하는 데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행정안전부 공모사업은 102개의 지자체 사업이 접수됐으며, 상위 22개 사업은 발표회를 거쳐 5개 우수 사업모델에 각 3000만 원씩을 추가 교부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사회1,2부를 총괄하는 행정사회부 데스크 입니다. 포항시청과 포스텍 등을 출입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