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대구은행-오송재단, 바이오 헬스 창업기업 경영·금융 지원 MOU
대구은행-오송재단, 바이오 헬스 창업기업 경영·금융 지원 MOU
  • 박무환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01일 20시 2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02일 화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은행(은행장 김태오, 사진 오른쪽)과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사장 박구선)은 1일 오전 오송재단에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있다. 대구은행.
대구은행(은행장 김태오)과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사장 박구선, 이하 오송재단)은 1일 오전 오송재단에서 바이오 헬스 분야 창업기업의 성장지원과 의료산업 발전을 목적으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은 △ 바이오 헬스 분야 창업기업에 대한 경영 및 외환, 법률 관련 컨설팅 서비스 지원 △ 바이오헬스 혁신기술기반 창업기업의 금융 서비스 지원 △ 아이디어 및 기업의 발굴과 육성을 위한 인프라 지원 등의 협력을 통해 창업기업 발굴, 육성을 위한 혁신지원체계를 구축해 나가기로 했다.

대구은행의 경영과 금융 전반에 걸친 전문컨설팅 노하우와 오송 재단의 다양한 R&BD 프로그램이 시너지 효과를 일으켜 혁신 인프라, 초기 창업기업이 자금과 경험부족으로 겪는 문제의 해결책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태오 은행장은 “창업기업들의 도전적 기업 활동은 바이오헬스산업생태계 혁신을 위한 기초가 되는바, 이번 협약을 통해 바이오 헬스 분야 창업기업들이 혁신성과를 내고 강소기업으로 발돋움하도록 적극 협조 하겠다”고 밝혔다.

박무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무환 기자
박무환 기자 pmang@kyongbuk.com

대구취재본부장. 대구시청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