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가스공사, 사장에 채희봉 전 청와대 산업정책비서관 선임
한국가스공사, 사장에 채희봉 전 청와대 산업정책비서관 선임
  • 김현목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03일 19시 4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04일 목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채희봉 한국가스공사 신임 사장

한국가스공사 신임 사장에 채희봉 전 청와대 산업정책비서관이 선임됐다.

가스공사는 지난해 9월 정승일 사장이 산업통상자원부 차관으로 임명된 뒤 사장 공석으로 남아 있었다.

이후 사장 선임에 들어갔으며 3일 임시주주총회에서 채 전 비서관을 신임 사장으로 선출하는 안이 의결됐다고 발표했다.

선출 안이 의결된 만큼 산업통상자원부 제청과 대통령 재가를 통해 정식으로 임명된다.

채 신임 사장은 용산고·연세대를 졸업했으며 서울대에서 행정학 석사를, 미국 밴더빌트대에서 경제학 석사 학위를 받았다.

지난 1988년 32회 행정고시에 합격하며 공직 생활을 시작했다.

이후 산업통상자원부 가스산업과장, 에너지자원정책과장, 산업통상자원부 에너지자원실장, 무역투자실장 등을 역임했다.

현 정권에서 지난 2017년 6월 첫 산업정책비서관으로 임명됐으며 지난해 10월 물러났다.

청와대 생활을 마무리 한 뒤 모교인 연세대에서 객원교수로 활동해 왔다.
 

김현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현목 기자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대구 구·군청, 교육청, 스포츠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