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동학의 인문명리] 송중기와 송혜교 이혼과 궁합
[류동학의 인문명리] 송중기와 송혜교 이혼과 궁합
  • 류동학 혜명학술원 원장
  • 승인 2019년 07월 08일 16시 0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09일 화요일
  • 1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류동학 혜명학술원 원장
류동학 혜명학술원 원장

한류스타 송중기와 송혜교 이혼소식이 장안의 이슈로 회자(膾炙)되고 있다. 송중기는 은진 송씨로 1985년 9월 19일 대전시 동구 세천동에서 2남 1녀 중 차남으로 태어났다. 송중기는 을축년(乙丑年·소띠·편인성)을유월(乙酉月·닭·인기도화살) 신유일(辛酉日·닭·인기도화살) 계사시(癸巳時·추정)생이다. 그는 재수하여 성균관대 사회과학계열에 정시에 입학하여 경영학과를 선택하게 된다. 그의 데뷔작은 2008년 24세 때 조인성과 출연했던 영화 쌍화점이다. 이후 2012년(임진년) ‘착한남자’와 ‘늑대소년’으로 스타덤에 올랐다. 군 복무(2013년 8월 27일~2015년 5월 26일)후 첫 작품이 KBS2 드라마 태양의 후예이다. 이 작품은 9회 만에 30% 돌파, 마지막회에서는 최고 시청률 38.8%를 기록하면서 ‘송중기 신드롬’을 일으켜 그를 한류스타반열에 오르게 했다. 이 작품으로 그는 송혜교를 만나 결혼까지 하게 된다.

송중기는 송혜교와 2017년 10월 31일 신라호텔 영빈관에서 비공개 결혼식을 올렸다. 송혜교는 1981년 11월 22일에 태어났다. 그녀의 사주는 신유년(辛酉年·닭띠·인기도화살) 기해월(己亥月·돼지달·이동역마살·편인격) 갑진일(甲辰日·용날·명예화개살)생이다.


(도표) 송중기 사주

시주(임의적)  일주  월주 년주  
⑧계(癸) 식신  ①신(辛) 일간 ⑦을(乙) 편재 ⑥을(乙) 편재 천간 
④사(巳) 정관 ③유(酉) 비견 ②유(酉) 비견·건록격 ⑤축(丑) 편인 지지


(도표) 송혜교 사주

 

시주(임의적) 일주 월주 년주  
㉵병(丙) 식신  ㉮갑(甲) 일간  ㉴기(己) 정재  ㉳신(辛) 정관  천간
㉱인(寅) 비견  ㉰진(辰) 편재 ㉯해(亥) 편인격  ㉲유(酉) 정관 지지

 


팔자 명리학에서 궁합을 보는 방법은 여러 가지 이론이 있지만 특히 남녀의 생일 천간과 지지의 관계는 성격적인 부분과 속궁합을 알 수 있는 매우 중요한 궁합의 핵심 포인트이다. 합에는 천간합(天干合)과 육합(六合)·삼합(三合)·방합(方合) 등이 있는데 서로 친근성이 좋다고 보는 관계이다. 천간은 정배합(正配合)과 편배합(偏配合) 및 명리학의 육친상 용어인 남편에 해당하는 정관(正官)과 아내에 해당하는 정재(正財)의 관계가 있다. 이런 천간의 합은 갑기합(甲己合)·을경합(乙庚合)·병신합(丙辛合)·정임합(丁壬合)·무계합(戊癸合)의 다섯 종류가 있다. 천간합의 정배합(正配合)은 남자가 양간인 갑(甲)·병(丙)·무(戊)·경(庚)·임(壬)의 일간일 경우와 여자가 음간인 기(己)·신(辛)·계(癸)·을(乙)·정(丁)의 일간일 경우에 남편에 해당하는 정관과 아내에 해당하는 정재의 정배합의 좋은 궁합으로 본다.

반대로 여성이 양간(陽干)이고 남성이 음간(陰干)일 경우의 천간합은 합이지만 음양이 남녀가 바뀌어 편배합이라 하고 이런 경우도 좋은 궁합으로 본다. 송중기와 송혜교의 경우는 남성인 송중기가 음의 기운인 ①신(辛)금 일간이다. 신금(辛金)은 깔끔한 보석이나 금강석 같은 반지에 해당하는 물상으로 병신합(丙辛合)의 음의 천간에 해당되어 상대방 배우자는 일간이 양의 천간인 병화(丙火)일 경우는 편배합의 좋은 궁합으로 본다.

송혜교의 일간은 ㉮갑(甲)목이다. 송중기의 오행구조상 여자에 해당하는 것이 나무인 갑목(甲木), 인목(寅木·범)·을목(乙木), 묘목(卯木)이다. 여기서 신금 입장에서 갑목(甲木)은 아내를 상징하는 정재에 해당한다. 또한 송혜교의 일간인 ㉮갑(甲)목 입장에서 송중기의 일간은 ①신(辛)금으로 음양이 조화롭게 남편인 금이 아내인 목을 관리하고 통제하는 금극목(金剋木)으로 정관에 해당하니 서로의 일간의 궁합은 좋다고 본다. 그런데 이혼소식이 왜 들리는가? 그것은 다른 문제가 있다는 것을 암시한다. 다음 시간에는 궁합의 다른 문제를 살펴 보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