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통 전라도 판소리 만나다…창극 '배비장전' 공연
전통 전라도 판소리 만나다…창극 '배비장전' 공연
  • 이창진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09일 19시 5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10일 수요일
  • 1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오후7시 의성문화회관 공연장
11일 의성문화회관에서 공연될 창극‘배비장전’(사진 의성군청 제공)
의성군은 11일 오후 7시 의성문화회관 공연장에서 창극‘배비장전’을 공연한다.

이번에 선보일 창극‘배비장전’은 판소리 열두마당의 하나인 배비장타령을 소설로 개작한 것으로 배비장이 주변인의 책략에 속아 자신의 금욕적 절개를 스스로 훼절함으로써 웃음거리가 된다는 남성훼절담의 구조이다.

기녀 애랑의 유혹 앞에서 본색을 드러내는 조선시대 관원 배비장의 모습을 통해 고고한 척 위선 떠는 관료들의 비리와 이중성을 풍자한 작품으로 전통 전라도 판소리를 접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의성군은 군민 정서에 맞는 다양한 문화예술공연을 접할 수 있는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올해는 5개 작품이 공모사업에 선정, 군민들에게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창극‘배비장전’또한 2019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국공립 및 민간예술단체 우수공연)에 선정, 각종 공모사업으로 군민들이 최소의 관람료로 수준 높은 공연 관람과 문화적으로 소외된 군민이 없도록 문화복지정책 추진에 적극 노력하고 있다.

이창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창진 기자
이창진 기자 cjlee@kyongbuk.co.kr

청송·의성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