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서 마약 취한 50대 대낮에 둔기 들고 나체 활보
의성서 마약 취한 50대 대낮에 둔기 들고 나체 활보
  • 이정목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11일 17시 3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11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성경찰서, 공연음란혐의 검거…마약 구입 경로 등 조사
의성경찰서
의성경찰서

대낮에 의성군 의성읍에서 마약에 취한 채 둔기를 들고 나체로 거리를 활보한 50대가 지난 8일 공연음란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

의성경찰서에 따르면 A(54) 씨는 8일 낮 12시 30분께 자신의 집에서 마약을 투약한 뒤 둔기를 든 채 나체로 거리를 활보한 혐의를 받고 있다.

A 씨는 주민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붙잡혔으며, 조사결과 소변에서는 마약 성분이 검출됐다고 경찰은 밝혔다.

경찰은 마약 구입 경로 등을 조사하고 있다.

이정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정목 기자
이정목 기자 mok@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