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초복준비에 분주한 상주 닭고기 전문공장
[포토] 초복준비에 분주한 상주 닭고기 전문공장
  • 이은성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11일 22시 3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11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복을 이틀앞둔 11일 오후 경북 상주시 초산동 ‘올품’닭고기 전문가공공장에서 직원들이 바쁜 일손을 놀리고 있다. 닭고기 시장 점유율이 전국10%(경북 25%)를 차지하는 ‘올품’은 가장 위생적이며 현대적인 가공업체로 전국2위 규모를 자랑하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초복을 이틀앞둔 11일 오후 경북 상주시 초산동 ‘올품’닭고기 전문가공공장에서 직원들이 바쁜 일손을 놀리고 있다. 닭고기 시장 점유율이 전국10%(경북 25%)를 차지하는 ‘올품’은 가장 위생적이며 현대적인 가공업체로 전국2위 규모를 자랑하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초복을 이틀앞둔 11일 오후 경북 상주시 초산동 ‘올품’닭고기 전문가공공장에서 직원들이 바쁜 일손을 놀리고 있다. 닭고기 시장 점유율이 전국10%(경북 25%)를 차지하는 ‘올품’은 가장 위생적이며 현대적인 가공업체로 전국2위 규모를 자랑하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초복을 이틀앞둔 11일 오후 경북 상주시 초산동 ‘올품’닭고기 전문가공공장에서 직원들이 바쁜 일손을 놀리고 있다. 닭고기 시장 점유율이 전국10%(경북 25%)를 차지하는 ‘올품’은 가장 위생적이며 현대적인 가공업체로 전국2위 규모를 자랑하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초복을 이틀앞둔 11일 오후 경북 상주시 초산동 ‘올품’닭고기 전문가공공장에서 직원들이 바쁜 일손을 놀리고 있다. 닭고기 시장 점유율이 전국10%(경북 25%)를 차지하는 ‘올품’은 가장 위생적이며 현대적인 가공업체로 전국2위 규모를 자랑하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초복을 이틀앞둔 11일 오후 경북 상주시 초산동 ‘올품’닭고기 전문가공공장에서 직원들이 바쁜 일손을 놀리고 있다. 닭고기 시장 점유율이 전국10%(경북 25%)를 차지하는 ‘올품’은 가장 위생적이며 현대적인 가공업체로 전국2위 규모를 자랑하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초복을 이틀앞둔 11일 오후 경북 상주시 초산동 ‘올품’닭고기 전문가공공장에서 직원들이 바쁜 일손을 놀리고 있다. 닭고기 시장 점유율이 전국10%(경북 25%)를 차지하는 ‘올품’은 가장 위생적이며 현대적인 가공업체로 전국2위 규모를 자랑하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초복을 이틀앞둔 11일 오후 경북 상주시 초산동 ‘올품’닭고기 전문가공공장에서 직원들이 바쁜 일손을 놀리고 있다. 닭고기 시장 점유율이 전국10%(경북 25%)를 차지하는 ‘올품’은 가장 위생적이며 현대적인 가공업체로 전국2위 규모를 자랑하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초복을 이틀앞둔 11일 오후 경북 상주시 초산동 ‘올품’닭고기 전문가공공장에서 직원들이 바쁜 일손을 놀리고 있다. 닭고기 시장 점유율이 전국10%(경북 25%)를 차지하는 ‘올품’은 가장 위생적이며 현대적인 가공업체로 전국2위 규모를 자랑하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초복을 이틀앞둔 11일 오후 경북 상주시 초산동 ‘올품’닭고기 전문가공공장에서 직원들이 바쁜 일손을 놀리고 있다. 닭고기 시장 점유율이 전국10%(경북 25%)를 차지하는 ‘올품’은 가장 위생적이며 현대적인 가공업체로 전국2위 규모를 자랑하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초복을 이틀앞둔 11일 오후 경북 상주시 초산동 ‘올품’닭고기 전문가공공장에서 직원들이 바쁜 일손을 놀리고 있다. 닭고기 시장 점유율이 전국10%(경북 25%)를 차지하는 ‘올품’은 가장 위생적이며 현대적인 가공업체로 전국2위 규모를 자랑하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초복을 이틀앞둔 11일 오후 경북 상주시 초산동 ‘올품’닭고기 전문가공공장에서 직원들이 바쁜 일손을 놀리고 있다. 닭고기 시장 점유율이 전국10%(경북 25%)를 차지하는 ‘올품’은 가장 위생적이며 현대적인 가공업체로 전국2위 규모를 자랑하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초복을 이틀앞둔 11일 오후 경북 상주시 초산동 ‘올품’닭고기 전문가공공장에서 직원들이 바쁜 일손을 놀리고 있다. 닭고기 시장 점유율이 전국10%(경북 25%)를 차지하는 ‘올품’은 가장 위생적이며 현대적인 가공업체로 전국2위 규모를 자랑하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초복을 이틀앞둔 11일 오후 경북 상주시 초산동 ‘올품’닭고기 전문가공공장에서 직원들이 바쁜 일손을 놀리고 있다. 닭고기 시장 점유율이 전국10%(경북 25%)를 차지하는 ‘올품’은 가장 위생적이며 현대적인 가공업체로 전국2위 규모를 자랑하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초복을 이틀앞둔 11일 오후 경북 상주시 초산동 ‘올품’닭고기 전문가공공장에서 직원들이 바쁜 일손을 놀리고 있다. 닭고기 시장 점유율이 전국10%(경북 25%)를 차지하는 ‘올품’은 가장 위생적이며 현대적인 가공업체로 전국2위 규모를 자랑하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초복을 이틀앞둔 11일 오후 경북 상주시 초산동 ‘올품’닭고기 전문가공공장에서 직원들이 바쁜 일손을 놀리고 있다. 닭고기 시장 점유율이 전국10%(경북 25%)를 차지하는 ‘올품’은 가장 위생적이며 현대적인 가공업체로 전국2위 규모를 자랑하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초복을 이틀앞둔 11일 오후 경북 상주시 초산동 ‘올품’닭고기 전문가공공장에서 직원들이 바쁜 일손을 놀리고 있다. 닭고기 시장 점유율이 전국10%(경북 25%)를 차지하는 ‘올품’은 가장 위생적이며 현대적인 가공업체로 전국2위 규모를 자랑하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초복을 이틀앞둔 11일 오후 경북 상주시 초산동 ‘올품’닭고기 전문가공공장에서 직원들이 바쁜 일손을 놀리고 있다. 닭고기 시장 점유율이 전국10%(경북 25%)를 차지하는 ‘올품’은 가장 위생적이며 현대적인 가공업체로 전국2위 규모를 자랑하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초복을 이틀앞둔 11일 오후 경북 상주시 초산동 ‘올품’닭고기 전문가공공장에서 직원들이 바쁜 일손을 놀리고 있다. 닭고기 시장 점유율이 전국10%(경북 25%)를 차지하는 ‘올품’은 가장 위생적이며 현대적인 가공업체로 전국2위 규모를 자랑하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초복(初伏)을 하루 앞둔 11일 오후 경북 상주시 초산동 (주)올품 직원들이 복날에 시판할 닭 손질에 바쁜 일손을 놀리고 있다. 닭고기 전문가공공장인‘올품’은 닭고기 시장 점유율이 전국 10%(경북 25%)를 차지하며, 가장 위생적이며 현대적인 가공업체로 전국 2위 규모를 자랑하고 있다.

이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은성 기자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경북일보 사진기자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